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희승 코레일 사장, 대전지역 현장 안전 점검

송고시간2022-02-08 13:40

beta

나희승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사장이 대전에 있는 시설장비사무소, 철도차량정비단을 차례로 방문해 선로 보수 및 사고 복구 장비를 점검했다.

8일 코레일에 따르면 나 사장은 지난 7일 시설장비사무소를 찾아 열차 안전 운행과 승차감 향상을 위한 선로 용품 제작, 선로 보수 검측 장비 운용과 장비 검수 현황 등을 살폈다.

나 사장은 "전국으로 연결되는 철도망의 중심인 대전지역의 비상 대응력을 강화해 평상시는 물론 비상 상황에도 이용객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하자"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전철도차량정비단 둘러보는 나희승 코레일 사장(오른쪽 2번째)
대전철도차량정비단 둘러보는 나희승 코레일 사장(오른쪽 2번째)

[코레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나희승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사장이 대전에 있는 시설장비사무소, 철도차량정비단을 차례로 방문해 선로 보수 및 사고 복구 장비를 점검했다.

8일 코레일에 따르면 나 사장은 지난 7일 시설장비사무소를 찾아 열차 안전 운행과 승차감 향상을 위한 선로 용품 제작, 선로 보수 검측 장비 운용과 장비 검수 현황 등을 살폈다.

이어 대전철도차량정비단을 방문해 수송 차량, 물류 차량, 디젤 차량 등 일반차량의 차체·차륜·화차·엔진 정비작업 과정을 확인했다.

나 사장은 "전국으로 연결되는 철도망의 중심인 대전지역의 비상 대응력을 강화해 평상시는 물론 비상 상황에도 이용객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하자"고 말했다.

ye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