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신규 확진자 이틀 연속 1천971명…"검사 양성 비율↑"

송고시간2022-02-07 10:41

beta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천971명 발생했다.

7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1천971명 증가한 4만3천726명(지역감염 4만3천133명, 해외유입 593명)으로 집계됐다.

대구에서는 지난 2일부터 연일 신규 확진자가 네 자릿수 대를 기록 중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구 388명 확진…역대 7번째 규모
대구 388명 확진…역대 7번째 규모

(대구=연합뉴스) 박세진 기자 = 지난달 21일 오전 대구 중구 국채보상공원에 마련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순서를 기다리고 있다.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천971명 발생했다.

7일 대구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1천971명 증가한 4만3천726명(지역감염 4만3천133명, 해외유입 593명)으로 집계됐다.

대구에서는 지난 2일부터 연일 신규 확진자가 네 자릿수 대를 기록 중이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는 2명이다. 백신 3차 접종까지 마친 70대 남성 1명과 미접종한 80대 여성 1명이 숨졌다.

신규 확진자 가운데 19명은 달성군 요양복지시설, 동구 주간보호센터, 북구 요양원 등 고위험 감염 취약시설 5곳에서 나왔다.

대구 소재 의료기관 병상 가동률은 59.7%, 위 중증 환자 전담 치료 병상 29.1%, 감염병 전담병원 71.1%, 생활치료센터 56%다.

재택치료자는 1천666명 추가돼 총 7천543명이 됐다.

전날 오후 6시 기준 임시 선별검사소 3곳에서 진행한 PCR 검사 건수는 2천845건이며, 지난 5일 검사자 중 양성 판정을 받은 사람은 501명이다.

이날 0시 기준 신속 항원 검사는 7천498건 진행됐으며, 이 중 236건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임현정 대구시 감염병 관리팀장은 "PCR 검사 건수는 줄었으나, 양성 비율이 늘어났다"며 "적어도 2월 말, 3월 초까지 이러한 추세가 유지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