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달, 메이저 최다 21회 우승 달성…열살 어린 메드베데프 제압

송고시간2022-01-30 23:27

beta

라파엘 나달(5위·스페인)이 메이저 테니스 대회 남자 단식 21회 우승이라는 전인미답의 고지에 올랐다.

나달은 30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총상금 7천500만 호주달러·약 644억원) 남자 단식 결승에서 다닐 메드베데프(2위·러시아)와 풀세트 접전 끝에 3-2(2-6 6-7<5-7> 6-4 6-4 7-5)로 역전승했다.

나달은 메이저 대회 단식 최다 21회 우승 신기록을 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첫 두 세트 내줬으나 대역전극…체력·집중력에서 앞서

페더러·조코비치 뒤로 하고 '역대 최고 선수' 등극 가능성↑

나달 '해냈다!'
나달 '해냈다!'

[로이터=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라파엘 나달(5위·스페인)이 메이저 테니스 대회 남자 단식 21회 우승이라는 전인미답의 고지에 올랐다.

나달은 30일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호주오픈(총상금 7천500만 호주달러·약 644억원) 남자 단식 결승에서 다닐 메드베데프(2위·러시아)와 풀세트 접전 끝에 3-2(2-6 6-7<5-7> 6-4 6-4 7-5)로 역전승했다.

이로써 나달은 메이저 대회 단식 최다 21회 우승 신기록을 썼다.

함께 남자 테니스 '빅3'로 묶이는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 로저 페더러(17위·스위스)와 나란히 메이저 20회 우승을 기록 중이던 나달은 이번 우승으로 역대 최고의 남자 테니스 선수로 이름을 남길 가능성을 키웠다.

나달의 결승전 플레이
나달의 결승전 플레이

[EPA=연합뉴스]

페더러는 무릎 부상 여파로 이번 대회에 출전하지 않았고, 조코비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아 호주 정부로부터 입국 거부당해 출전이 불발됐다.

클레이코트에 강해 '흙신'으로 불리는 나달은 하드코트에서 열리는 호주오픈에서 통산 2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2009년 이후 13년만에 이 대회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이번 우승 상금으로 나달은 287만5천 호주달러(약24억3천만원)를 챙겼다.

지난해 US오픈에서 생애 첫 메이저 대회 우승을 기록한 메드베데프는 두 메이저 대회 연속 우승에 실패했다.

메드베데프는 또 호주오픈에서 2년 연속으로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메드베데프가 받는 준우승 상금은 157만5천 호주달러(13억3천만원)다.

2세트까지만 해도 메드베데프가 수월하게 우승하는 것처럼 보였다.

호주오픈 준우승자 메드베데프
호주오픈 준우승자 메드베데프

[AFP=연합뉴스]

메드베데프는 상대적 우위를 지닌 서브에서 나은 모습을 보인 것은 물론이고, 랠리와 네트 플레이에서도 빈틈없는 플레이를 펼쳐 나달을 당황하게 했다.

하지만 서른여섯 살 나달은 포기하지 않았다. 자신보다 열 살 어린 메드베데프를 끝까지 물고 늘어졌다.

나달은 198㎝ 장신인 메드베데프를 좌우, 앞뒤로 크게 흔들어 힘 빠지게 했다.

3세트 중반부터는 메드베데프가 집중력이 떨어진 듯한 모습을 보이며 포인트를 헌납하는 장면이 나오기 시작했다.

나달은 3세트 5번째 리턴게임을 가져가며 반격의 기틀을 마련했다.

나달이 세트점수 1-2로 따라붙은 가운데, 4세트 3게임 뒤 메드베데프가 왼쪽 허벅지에 통증을 느끼고 트레이너로부터 치료를 받았다.

우승 세리머니 펼치는 나달
우승 세리머니 펼치는 나달

[AFP=연합뉴스]

이후 메드베데프는 효과적이지 않아 보이는 드롭샷을 자주 시도했다. 이는 대부분 나달의 포인트로 이어졌다.

결국 나달이 4세트까지 가져가며 승부를 5세트로 끌고 갔다.

나달은 게임점수 6-5에서 맞은 12번째 게임을 러브게임으로 마무리 지으며 5시간 24분에 걸친 혈투를 끝냈다.

나달은 승리를 확정하자 테니스 라켓을 내던진 뒤 허공에 주먹을 내지르며 기쁨을 만끽했다.

a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