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환경부 장관, 설연휴 지자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 점검

송고시간2022-01-29 10:00

beta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29일 오전 재활용품선별장인 구로자원순환센터를 방문해 '설 연휴 지자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을 점검하고 명절 연휴에도 근무하는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환경부는 설 연휴를 앞두고 '2022년 설 연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을 마련해 과대포장을 집중점검하고 친환경 포장제품 구매를 독려하는 등 근본적인 폐기물 감량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전국의 기초 지자체에서는 연휴 기간 주요 지역마다 폐기물의 적정 수거를 위한 상황반을 운영하고, 상습 투기지역 현장에서 계도와 점검 등을 하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정애 환경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정애 환경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29일 오전 재활용품선별장인 구로자원순환센터를 방문해 '설 연휴 지자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을 점검하고 명절 연휴에도 근무하는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한정애 장관은 설 연휴 이후 재활용폐기물이 많이 배출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재활용품 선별시설에서 빈틈없이 대응해 국민 불편이 없도록 할 것을 관계자들에게 요청했다.

아울러 앞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자가격리자의 폐기물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생활폐기물을 처리할 때 방역 조치에도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이 이달 27일부터 시행된 만큼 법률 등에 규정된 사전 안전조치가 철저히 이행될 수 있도록 관계자 모두가 특별히 신경을 써 줄 것을 부탁했다.

한정애 장관은 "국민 여러분들도 착한 포장제품 사용과 올바른 재활용품 분리배출에 동참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환경부는 설 연휴를 앞두고 '2022년 설 연휴 생활폐기물 관리대책'을 마련해 과대포장을 집중점검하고 친환경 포장제품 구매를 독려하는 등 근본적인 폐기물 감량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전국의 기초 지자체에서는 연휴 기간 주요 지역마다 폐기물의 적정 수거를 위한 상황반을 운영하고, 상습 투기지역 현장에서 계도와 점검 등을 하고 있다.

bookman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