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시, 전기차 보급 등 대기환경 개선에 760억 투입

송고시간2022-01-29 07:41

beta

광주시가 전기 자동차 보급 사업을 대폭 확대한다.

29일 광주시에 따르면 시는 올해 지난해보다 260억원 늘어난 760억원을 확보해 대기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기차
전기차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광주시가 전기 자동차 보급 사업을 대폭 확대한다.

29일 광주시에 따르면 시는 올해 지난해보다 260억원 늘어난 760억원을 확보해 대기환경 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지난해 1천235대보다 1천928대 늘어난 3천163대 전기차 구매를 지원한다.

노후 경유 차 감축에도 322억원을 투입한다.

주요 사업은 조기 폐차(9천대), 저감장치 부착(1천488대), 건설기계 엔진 교체(200대), 어린이 통학 차량 액화석유가스(LPG) 전환(355대) 등이다.

나해천 시 대기보전과장은 "지난해 고시한 대기환경 관리 시행 계획을 차질 없이 추진해 미세먼지를 저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angwon7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