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세호 돌파감염…방송가 코로나19 확산 우려 커져

송고시간2022-01-28 16:56

beta

개그맨 조세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28일 "조세호가 이날 오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완치 판정이 나올 때까지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중단한다"고 밝혔다.

이날 가요계와 공연계에서 그룹 브레이브걸스 멤버 유나, 뮤지컬 배우 정선아, 서경수 등의 확진 사실이 알려진 데 이어 조세호까지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방송가도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조세호 MC 겸 개그맨
조세호 MC 겸 개그맨

[A9미디어 소속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정진 기자 = 개그맨 조세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28일 "조세호가 이날 오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완치 판정이 나올 때까지 예정된 스케줄을 모두 중단한다"고 밝혔다.

조세호는 지난해 얀센 백신에 이어 화이자 백신으로 추가 접종을 완료한 상태다.

현재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을 비롯해 NQQ·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고생 끝에 밥이 온다', 채널 IHQ '별에서 온 퀴즈' 등에 출연 중이다.

한편 이날 가요계와 공연계에서 그룹 브레이브걸스 멤버 유나, 뮤지컬 배우 정선아, 서경수 등의 확진 사실이 알려진 데 이어 조세호까지 양성 판정을 받으면서 방송가도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stop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