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예탁원 "작년 자본시장 관련대금 5경5천조원…7.6% 증가"

송고시간2022-01-28 09:56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작년 예탁원을 통해 처리된 자본시장 관련대금이 5경 5천542조원으로, 전년 대비 7.6% 증가했다고 28일 밝혔다.

자본시장 관련대금은 자본시장에서 한국예탁결제원의 업무수행에 수반돼 처리된 대금을 말한다. 주식·채권기관결제대금, 장내결제대금 등 매매결제대금, 단기사채·채권 등 등록증권원리금, 집합투자증권대금, 주식권리대금, 기타대금 등을 포함한 개념이다.

일평균 처리대금은 223조원으로, 2017년(125조원)과 비교해 최근 5년간 100조원 가량 증가했다.

분야별 자본시장 관련대금의 규모는 주식·채권 등의 매매결제대금 5경 1천249조원(93%), 등록증권원리금 2천408조원(4.4%), 집합투자증권대금 1천308조원(2.4%)의 순으로 나타났다.

매매결제대금 중에서는 장외환매조건부채권(Repo)결제대금이 4경 4천171조원으로 가장 큰 비중(86.2%)을 차지했고, 채권기관결제대금 5천741조원(11.2%), 장내채권결제대금 640조원(1.2%), 주식기관결제대금 462조원(0.9%), 장내주식결제대금 235조원(0.5%) 순이었다.

장외Repo결제대금은 전년 대비 7.6% 증가했다.

예탁원은 "장외Repo결제대금이 증가한 것은 단기자금시장인 콜시장이 은행중심으로 운영되고, 증권사 및 자산운용사 등 제2금융권은 단기자금 조달 수단으로 장외Repo거래를 적극 활용하는 데 기인했다"고 설명했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