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서 오후 4시까지 521명 확진…포항 117명, 구미 88명 등

송고시간2022-01-27 16:01

beta

경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히 확산하면서 일일 확진자가 500명을 넘었다.

27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도내에서 52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군별로는 포항 117명, 구미 88명, 경산 82명, 안동 52명, 경주 43명, 칠곡 40명, 김천 28명, 영주 22명, 영천 11명 등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 선별진료소 긴 행렬
오미크론 변이 대유행 선별진료소 긴 행렬

(부산=연합뉴스) 강덕철 기자 =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일 최다기록을 쓰고 있는 가운데 27일 부산 연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시민들이 차례를 기다리고 있다. 2022.1.27 kangdcc@yna.co.kr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급속히 확산하면서 일일 확진자가 500명을 넘었다.

27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4시까지 도내에서 52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군별로는 포항 117명, 구미 88명, 경산 82명, 안동 52명, 경주 43명, 칠곡 40명, 김천 28명, 영주 22명, 영천 11명 등이다.

도내 18개 시·군에서 확진자가 나왔다.

경북에서는 일일 확진자가 이틀 연속 400명대를 기록한 데 이어 이날 또다시 최다를 기록했다.

h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