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청해부대서 코로나 '간이검사 양성자' 다수 확인…전수검사중

송고시간2022-01-27 14:52

beta

아덴만 해역에 파병된 청해부대 36진(최영함) 승조원 가운데 다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간이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확인돼 군 당국이 긴급 조치에 나섰다.

27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전날 오후 청해부대에서 병사 1명이 코로나19 증상으로 함내에 구비된 신속 유전자증폭(PCR) 검사 장비인 '엑스퍼트(X-pert)'로 검사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스터샷 접종차 정박 중 유증상자 발생…최소 10여명 간이검사 양성

청해부대 36진 최영함, 파병 임무 위해 출항
청해부대 36진 최영함, 파병 임무 위해 출항

(서울=연합뉴스) 청해부대 36진 최영함이 12일 해군 부산작전기지에서 청해부대 파병 임무를 위해 출항하고 있다. 2021.11.12 [해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아덴만 해역에 파병된 청해부대 36진(최영함) 승조원 가운데 다수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간이검사에서 양성 반응이 확인돼 군 당국이 긴급 조치에 나섰다.

27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한국시간으로 전날 오후 청해부대에서 병사 1명이 코로나19 증상으로 함내에 구비된 신속 유전자증폭(PCR) 검사 장비인 '엑스퍼트(X-pert)'로 검사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당시 청해부대는 22, 24일 실시된 부스터샷 접종을 위해 주둔국인 오만 항구에 지난 19일부터 정박 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부대 측은 유증상자 확인 직후 함내 승조원 304명 전원에 대해 엑스퍼트 장비로 풀링(Pooling) 검사를 실시한 상태다. 풀링 검사는 여러 명의 검체를 혼합해 검사하는 방식으로, 군 당국은 5명씩 1개 조로 묶어 실시했다.

검사 결과 5명씩 나눈 61개조 가운데 17개조에서 양성 반응이 확인됐다. 엑스퍼트 장비는 정식 PCR 검사 대비 99% 이상의 정확도를 갖는 것으로 알려진 만큼 최소 17명 이상이 확진됐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군 당국은 정식 PCR 검사를 위해 승조원 304명 전원의 검체를 채취해 현지 병원에 의뢰한 상태다. 결과는 이날 오후 늦게 나올 것으로 알려졌다.

파병 중인 36진 승조원들은 작년 11월 출항 전 전원 국내에서 백신 접종을 2차까지 마친 상태로, 양성으로 확인될 경우 모두 돌파감염 사례로 집계될 전망이다.

앞서 작년 7월에는 파병된 청해부대 34진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하면서 수송기를 급파해 승조원 301명을 국내로 이송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진 바 있다.

다만 전원 미접종 상태였던 34진과 달리 이번의 경우 전원 백신 접종을 완료한 상황인데다 오만 정부와 격리 및 치료를 위한 협의도 원활히 진행 중이라고 합참 관계자는 전했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