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창녕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우포누리' 이름값

송고시간2022-01-27 14:13

beta

경남 창녕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우포누리'가 27일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는 '2022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지역특산물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창녕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우포누리'는 창녕군을 대표하는 우포늪과 세상을 뜻하는 우리말 '누리'를 합친 것이다.

창녕군은 양파·마늘·단감·미나리·파프리카·풋고추 등 지역 청정 농산물을 '우포누리' 이름으로 판매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브랜드 명예의 전당' 지역특산물 부문 대상

창녕군 농산물 브랜드 '우포누리' 지역특산물 대상 두상
창녕군 농산물 브랜드 '우포누리' 지역특산물 대상 두상

오른쪽이 한정우 창녕군수. [창녕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녕=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녕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우포누리'가 27일 산업정책연구원이 주최하는 '2022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 지역특산물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산업정책연구원은 '우포누리' 브랜드가 SPC, 티바두마리치킨 등 식품기업과 소비촉진 협약을 하고, 라이브 커머스 등 코로나19 시대에 맞는 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펼친 점 등을 높이 평가했다.

창녕군 농산물 공동브랜드 '우포누리'는 창녕군을 대표하는 우포늪과 세상을 뜻하는 우리말 '누리'를 합친 것이다.

창녕군은 양파·마늘·단감·미나리·파프리카·풋고추 등 지역 청정 농산물을 '우포누리' 이름으로 판매한다.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