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카이72 골프장 단전·단수' 인천공항공사 사장 송치

송고시간2022-01-27 09:52

beta

인천공항공사 소유지에 있는 골프장의 전기·수도를 차단했던 김경욱(56) 공사 사장과 임직원 등 3명이 검찰에 송치됐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김 사장과 A 미래사업본부장·B 공항경제처장 등 임직원 3명을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4월 1일과 18일 중구 운서동 공사 소유지에 있는 스카이72 골프앤리조트의 전기와 중수도를 차단해 골프장 운영사인 스카이72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경욱 인천공항공사사장
김경욱 인천공항공사사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인천공항공사 소유지에 있는 골프장의 전기·수도를 차단했던 김경욱(56) 공사 사장과 임직원 등 3명이 검찰에 송치됐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김 사장과 A 미래사업본부장·B 공항경제처장 등 임직원 3명을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입건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4월 1일과 18일 중구 운서동 공사 소유지에 있는 스카이72 골프앤리조트의 전기와 중수도를 차단해 골프장 운영사인 스카이72의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공사 측은 당시 부지 임대계약이 2020년 12월 31일 끝났는데도 스카이72 측이 부지를 무단 점유해 운영을 이어가고 있다며 전기와 중수도 공급을 끊었다.

이에 스카이72 측은 잔디 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하는 등 골프장 운영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밝혔다.

경찰은 김 사장과 A씨 등 단전·단수 조치 관련 업무를 직접 보고하고 결재한 3명에게만 업무방해 혐의를 적용했다. 당초 스카이72 측이 고소한 4명 중 나머지 1명은 가담 경위와 정도 등을 고려해 무혐의로 판단했다.

앞서 김 사장은 경찰에 출석해 "중수도와 전기를 차단한 행위는 사실이며 나름의 이유가 있었다"고 진술했다.

cham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