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엔솔 27일 상장…적정주가, 최저 39만∼최고 60만원 전망(종합)

송고시간2022-01-26 10:28

beta

증권가가 상장을 앞둔 LG에너지솔루션의 적정 주가를 최저 39만원, 최고 60만원으로 제시했다.

한국투자증권은 26일 LG에너지솔루션의 분석을 개시하면서 적정 시가총액을 140조원, 목표 주가를 60만원이라고 밝혔다.

유안타증권[003470]은 적정 주가 범위를 39만∼51만원으로 제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LG에너지솔루션의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 마감일인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영업부에서 고객들이 상담하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LG에너지솔루션의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 마감일인 지난 19일 서울 여의도 신한금융투자 영업부에서 고객들이 상담하고 있다.[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채새롬 기자 = 증권가가 27일 상장을 앞둔 LG에너지솔루션의 적정 주가를 최저 39만원, 최고 60만원으로 제시했다.

한국투자증권은 26일 LG에너지솔루션의 분석을 개시하면서 적정 시가총액을 140조원, 목표 주가를 60만원이라고 밝혔다.

조철희·박성홍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2025년까지 EBITDA(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 증가율이 경쟁사인 CATL을 상회할 것"이라면서 다양한 고객사를 확보했고, 자국 매출 비중이 높은 중국회사 대비 사업 안정성이 높다는 점이 경쟁사 대비 밸류에이션(평가가치) 프리미엄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SK증권은 적정 시총이 100조원, 목표주가가 43만원이라고 봤다.

윤혁진 SK증권 연구원은 "상장 초기 유통비율이 8.85%밖에 되지 않고 패시브(지수추종) 자금 매수에 따라 주가 변동성이 높겠지만, CATL 대비 시총/매출액, 시총/영업이익 등의 지표는 장기적으로도 매력적"이라고 설명했다.

유안타증권[003470]은 적정 주가 범위를 39만∼51만원으로 제시했다.

황규원 연구원은 "상장 배터리 회사 CATL과 삼성SDI[006400]의 EV/EBITDA(기업가치를 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으로 나눈 값) 상대가치를 적용한 시가총액 범위를 63조∼120조원으로 예상하며, 그 평균치는 92조원"이라고 분석했다.

시가총액 63조원∼120조원을 주당 가격으로 환산하면 27만∼51만원, 92조원은 주당 39만원이다.

또 그는 "상장 초기 주가는 오버슈팅(단기 급등)이 예상된다"며 "3월 10일 코스피200 지수 편입 기간까지 인덱스 및 배터리 상장지수펀드(ETF) 편입에 따른 매수 규모를 2조∼2조8천억원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다만 "주가가 51만원, 시가총액이 120조원을 넘어가면 세계 1위 CATL보다 비싸지는 점에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키움증권은 전날 LG에너지솔루션의 적정 시총 범위를 100조∼132조원으로 평가했다. 유통물량 제한 등으로 주가가 급등할 가능성을 고려해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LG에너지솔루션은 오는 27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 공모가는 30만원이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