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약협, 국내기업 미국시장 진출 위한 민·관 협력 나서

송고시간2022-01-25 09:47

beta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주보스턴 총영사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국내 기업들의 미국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들 기관은 제약·바이오 산업 관련 기업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고 이를 위한 교육·세미나·전문가 강의를 제공하기로 했다.

제약바이오협회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미국 보스턴 바이오클러스터에서 구축해온 국내 제약산업 기반을 확장할 계획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로고
한국제약바이오협회 로고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한국제약바이오협회는 주보스턴 총영사관,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국내 기업들의 미국 진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5일 밝혔다.

이들 기관은 제약·바이오 산업 관련 기업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고 이를 위한 교육·세미나·전문가 강의를 제공하기로 했다.

제약바이오협회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미국 보스턴 바이오클러스터에서 구축해온 국내 제약산업 기반을 확장할 계획이다. 협회는 국내 기업의 보스턴 진출을 독려하기 위해 공유 사무실의 일종인 보스턴 캠브리지이노베이션센터(CIC) 입주를 지원해왔다.

보건산업진흥원은 국산 블록버스터 신약의 미국 진출을 위해 올해 정부 예산 약 11억원을 확보했다.

주보스턴 총영사관은 우리나라 산업계와 미국 보스턴 간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여러 세미나와 교류 행사를 마련했다.

보스턴 바이오클러스터는 전 세계 1천여개 제약바이오기업이 입주한 세계 최대 바이오 산업단지다.

국내 기업 중에서는 LG화학[051910], GC녹십자, 삼양홀딩스, 유한양행[000100]이 앞서 진출했으며, 지난해 하반기에는 대웅제약[069620], 웰트, 팜캐드, 한미약품[128940]이 제약바이오협회 지원을 통해 CIC에 입주했다. 올해는 JW중외제약[001060], 오가노이드사이언스, 일동제약[249420], 삼일제약[000520] 등이 입주를 계획하고 있다.

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