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이버 프로필 띄운 '전시기획자 김건희'…2월 등판 예열모드

송고시간2022-01-25 08:52

beta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씨가 인터넷 포털에 프로필을 제공해 별도 페이지를 개설했다.

네이버는 지난 24일 밤 '김건희'를 검색하면 그의 사진과 이력이 노출되도록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설前 사과에는 내부 찬반도…선대본부, 지난주부터 사실상 '김건희팀' 가동

공식 사과하는 김건희
공식 사과하는 김건희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자신의 허위 이력 의혹과 관련해 입장문을 발표하고 있다. 2021.12.26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이슬기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씨가 인터넷 포털에 프로필을 제공해 별도 페이지를 개설했다.

네이버는 지난 24일 밤 '김건희'를 검색하면 그의 사진과 이력이 노출되도록 했다. 프로필 등록이 김씨 본인의 요청에 의한 것이라고 표시했다.

김씨는 자신의 직업을 주식회사 코바나 소속의 '전시기획자'라고 했으며, 2015년부터 4년간 기획한 전시의 목록을 첨부했다. 남편이 윤 후보라는 점은 특별히 병기하지 않았다.

허위 이력 논란을 빚은 학력 사항도 제외했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 부인 김혜경 씨는 네이버 프로필이 따로 없고,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부인 김미경 씨는 '대학교수, 의사'로 가족 관계와 학력, 경력을 자세히 표기해 차이가 있다.

김씨의 프로필 사진은 이달 초 전문 스튜디오에서 촬영됐다고 한다. MBC가 김씨와 서울의소리 이명수 기자의 통화 녹음을 방송하기 전이다.

이를 두고 정치권에서는 김씨의 공개 활동이 임박한 신호라는 분석이 나온다. 프로필 내용대로 자신의 전문 분야와 관련한 활동을 개시하지 않겠냐는 관측이다.

당 선대본부는 이미 김씨와 긴밀히 소통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당 차원에서 김씨의 활동 방향 등에 본격적으로 관여하기 시작했다는 의미다.

그동안에도 네거티브 대응팀을 중심으로 김씨를 간접 보좌했으나, 정치 경험이 없는 법조인이나 언론인 출신이 대부분이어서 한계를 노출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한 관계자는 25일 통화에서 "지난주 김씨 측과 선대본부 고위 관계자의 미팅이 있었다"며 "선대본부가 김씨의 정무적 판단을 돕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식 조직은 아니지만, 사실상 '김건희 팀'이 물밑 조력하는 모양새다.

김건희 씨의 네이버 프로필 [네이버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김건희 씨의 네이버 프로필 [네이버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특히 선대본부는 자체적으로 설 연휴 전 김씨의 입장문 발표를 추진 중이다. 기자회견을 여는 대신 언론에 문건을 배포하는 형식을 고려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입장문에는 '안희정 사건' 피해자인 김지은 씨에 대한 사과와 홍준표 의원, 유승민 전 의원 등에 대한 유감 표명이 담길 가능성이 있다.

김씨의 '7시간 통화'에서 언급돼 김씨에게 사과를 요구하거나 반발한 인물들이다.

다만 김씨 본인이 입장문 발표에 최종 동의할지는 미지수다. 그의 주변에선 사과를 반복하면 오히려 여권에 공격의 빌미를 제공할 수 있다는 인식이 짙은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 등판에 몇 가지 변수가 남았다는 분석도 나온다.

먼저 민심의 향방을 가를 설 전후의 민감한 시기 윤 후보 지지율에 미칠 영향이 관건으로 꼽힌다.

최근 김씨의 네이버 팬카페 가입자가 6만 명을 돌파하고, 일부 친문 지지층이 김씨에게 지지를 보내는 등 일각에서 '팬층'이 형성된데 힘입어 윤 후보와의 시너지를 기대하는 시각이 있다.

그러나 윤 후보가 아닌 김씨로 유권자들의 이목이 쏠릴 경우 사실 여부와 관계없이 처가 리스크만 거듭 부각될 수밖에 없다는 우려도 엇갈린다.

당장 이날 오후 김씨 모친 최모 씨의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2심 재판 선고가 있다. 김씨의 도이치모터스 주가 조작 연루 의혹도 검찰의 장기 수사로 미처 일단락되기 전이다.

또한 김씨의 건강이 악화한 상황인 것으로 전해져 대선 후보 부인으로서 선거운동에 동참하는 강행군을 소화하기는 어렵지 않겠냐는 관측도 나온다.

이 때문에 유기견 봉사 등 외부 활동을 개시하더라도 당분간 비공개로 진행하고, 추후 언론 등을 통해 공개하는 방안이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핵심 관계자는 통화에서 "늦어도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되는 2월 중순 전에는 김씨가 나올 수밖에 없다"면서도 "여러 변수가 얽혀 시기와 형식에 대한 고민이 깊다"고 전했다.

김건희 등판 임박?…프로필 사진 촬영현장 공개돼
김건희 등판 임박?…프로필 사진 촬영현장 공개돼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 씨가 한 스튜디오에서 프로필 사진 촬영을 하는 현장이 공개됐다.
김씨 팬클럽인 '건희 사랑(희사모)' 회장인 강신업 변호사는 23일 페이스북에 "김건희 대표님 가장 최근 사진입니다. 장소는 스튜디오입니다"라며 단발머리에 베이지색 정장 차림인 김씨가 모니터를 바라보고 있는 사진을 올렸다. 2020.1.23 [페이스북 팬클럽 '건희 사랑'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hanjh@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Mt-vuil0ER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