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전시장 "우주청을 경남에? 윤석열 후보 발상 이해할 수 없어"

송고시간2022-01-24 15:23

beta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항공우주청을 경남에 설립하겠다고 공약한 데 대해 허태정 대전시장이 거듭 강한 어조로 비판했다.

허 시장은 24일 주간업무회의에서 우주청 유치 노력을 당부하며 "야당 후보가 대전에 와서는 우주청 설립에 대해 한마디도 하지 않은 채 다른 지역에 가서 우주청을 주겠다고 했는데, 충청도가 가만히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대전에는 우주산업 관련 연구개발 핵심 기반과 이에 필요한 실증화 시설·관련 기업 등이 모여 있고, 정부 방침도 부와 청의 기능을 세종과 대전에 분리하겠다는 것"이라며 "우주청을 산업 생산기지에 두겠다는 발상이 도대체 어떤 정부 정책에 기조를 둔 것인지 이해할 수 없다"고 따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민주당 소속 서구의원들도 윤 공약 규탄대회

주간업무회의 발언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주간업무회의 발언하는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항공우주청을 경남에 설립하겠다고 공약한 데 대해 허태정 대전시장이 거듭 강한 어조로 비판했다.

허 시장은 24일 주간업무회의에서 우주청 유치 노력을 당부하며 "야당 후보가 대전에 와서는 우주청 설립에 대해 한마디도 하지 않은 채 다른 지역에 가서 우주청을 주겠다고 했는데, 충청도가 가만히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대전에는 우주산업 관련 연구개발 핵심 기반과 이에 필요한 실증화 시설·관련 기업 등이 모여 있고, 정부 방침도 부와 청의 기능을 세종과 대전에 분리하겠다는 것"이라며 "우주청을 산업 생산기지에 두겠다는 발상이 도대체 어떤 정부 정책에 기조를 둔 것인지 이해할 수 없다"고 따졌다.

대전 서구의회 "우주청 경남설치 공약 폐기하라"
대전 서구의회 "우주청 경남설치 공약 폐기하라"

[대전 서구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대전 서구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도 윤석열 후보의 공약을 규탄하는 결의대회를 구의회 앞에서 열었다.

구의원들은 "국내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 기반이 조성된 대전을 배제한 비효율적·비생산적 공약이자 지역 간 갈등을 심화시키는 공약을 폐기하라"고 촉구했다.

cobr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