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베이징 올림픽 관련 입국자 1월에만 39명 확진

송고시간2022-01-23 22:45

beta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참가를 위해 올해 1월 중국에 입국한 사람 중 3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베이징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23일 이달 4일부터 현재까지 올림픽 참가를 위해 입국한 인원 총 2천586명 중 39명이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또 올림픽 방역 구역인 폐쇄루프 내에서 이달에만 총 33만6천421회 핵산 검사가 실시됐고, 이 중 3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월 총 2천415명 입국…선수·선수단 관계자 중 확진자 없어

베이징 시내에 올림픽 메인 미디어센터
베이징 시내에 올림픽 메인 미디어센터

[AP=연합뉴스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베이징=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 2022 베이징 동계 올림픽 참가를 위해 올해 1월 중국에 입국한 사람 중 3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베이징 올림픽 조직위원회는 23일 이달 4일부터 현재까지 올림픽 참가를 위해 입국한 인원 총 2천586명 중 39명이 확진자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2천586명 중 171명은 선수와 선수단 관계자로 이들 중엔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없었다.

확진자 39명은 모두 올림픽 스폰서 관계자나 진행 요원 등 이해 관계자들이라고 조직위는 전했다.

조직위는 또 올림픽 방역 구역인 폐쇄루프 내에서 이달에만 총 33만6천421회 핵산 검사가 실시됐고, 이 중 3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폐쇄루프는 경기장, 선수촌, 훈련장을 마치 거대한 거품을 덮어씌운 것처럼 외부와 접촉을 엄격히 차단하는 방식이다.

폐쇄루프에 들어간 선수나 코치진, 자원봉사자는 외부와 접촉이 철저히 차단되며, 외부에서도 폐쇄루프로 진입이 엄격히 통제된다.

조직위는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들은 폐쇄루프 안에서 철저히 관리된다"면서 "이들은 외부와 완전히 격리됐다"고 설명했다.

china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