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맨유, 웨스트햄 잡고 EPL 4위 도약…래시퍼드 극장 결승골

송고시간2022-01-23 09:14

beta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를 꺾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4위로 올라섰다.

맨유는 2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웨스트햄과 2021-2022 EPL 23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추가 시간에 나온 마커스 래시퍼드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리그 2연승을 달린 맨유는 승점 38(11승 5무 6패)을 쌓아 웨스트햄(승점 37·11승 4무 8패)을 5위로 끌어 내리고 4위 자리를 꿰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두 맨시티, 사우샘프턴과 1-1 무승부…12연승 마감

맨시티 과르디올라 감독, 역대 최단기간 500승점 달성

환호하는 래시퍼드(왼쪽)
환호하는 래시퍼드(왼쪽)

[EPA=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를 꺾고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4위로 올라섰다.

맨유는 23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퍼드에서 열린 웨스트햄과 2021-2022 EPL 23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추가 시간에 나온 마커스 래시퍼드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

리그 2연승을 달린 맨유는 승점 38(11승 5무 6패)을 쌓아 웨스트햄(승점 37·11승 4무 8패)을 5위로 끌어 내리고 4위 자리를 꿰찼다.

맨유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브루누 페르난데스, 메이슨 그린우드 등을 앞세워 상대를 위협했으나, 한동안 득점포는 잠잠했다.

래시퍼드 득점에 기뻐하는 맨유 선수들
래시퍼드 득점에 기뻐하는 맨유 선수들

[AFP=연합뉴스]

0-0으로 시작한 후반 4분, 프레드가 페널티 지역으로 쇄도하며 찬 왼발 슛은 상대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웨스트햄도 후반 9분 코너킥 이후 흐른 공을 재러드 보웬이 재빠르게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골대 옆 그물을 때렸다.

답답한 흐름이 이어지자 맨유는 후반 17분 안토니 엘란가를 래시퍼드로 교체했고, 37분에는 에딘손 카바니와 앙토니 마르시알을 투입해 분위기 반전을 꾀했다.

교체 카드는 경기 종료 직전 빛을 발했다.

후반 48분 맨유의 역습 과정에서 호날두-마르시알-카바니로 패스가 연결됐고, 카바니의 크로스를 반대쪽에서 달려 들어온 래시퍼드가 밀어 넣어 결승골을 터트렸다.

사우샘프턴-맨시티 경기 모습
사우샘프턴-맨시티 경기 모습

[로이터=연합뉴스]

사우샘프턴의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는 홈팀 사우샘프턴과 리그 1위 맨체스터 시티(맨시티)가 1-1로 비겼다.

사우샘프턴이 전반 7분 만에 카일 워커-피터스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으나, 후반 20분 아이메릭 라포르테의 동점골로 맨시티가 균형을 맞췄다.

리그 12연승을 기록 중이던 맨시티는 이날로 연승 행진은 마감했지만, 13경기 연속 무패(12승 1무) 행진을 이어갔다.

승점 1을 나눠 가진 맨시티는 승점 57(18승 3무 2패)로 리그 선두를 굳게 지켰다. 두 경기를 덜 치른 2위 리버풀(승점 45·13승 6무 2패)과는 승점 12차이다.

과르디올라 감독, EPL 통산 500승점 기록
과르디올라 감독, EPL 통산 500승점 기록

[맨체스터 시티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맨시티의 페프 과르디올라 감독은 이날로 EPL 통산 500승점을 달성했는데, 구단에 따르면 이는 역대 리그 감독 중 가장 빨리 달성한 기록이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213경기 만에 500점을 쌓아 조제 모리뉴 전 토트넘 감독(231경기)의 기록을 18경기 앞당겼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