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포토]이란, 중국·러시아와 합동 해상 훈련

송고시간2022-01-23 08:00

beta

21일(현지시간) 인도양 북부에서 이란과 중국, 러시아 군이 합동 훈련을 시행했습니다.

2019년 첫 훈련이 시행된 후 3회째를 맞는 3국 합동 훈련에는 러시아의 미사일 순양함과 중국 군함 다수가 참여했습니다.

무스타파 타잘디니 이란 해군 제독은 "이란, 중국, 러시아의 해군뿐만 아니라, 육군과 공군 전력도 이번 훈련에 참여했다"며 "훈련으로 (중동) 지역에 안보와 평화의 메시지를 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북부 인도양에서 합동 훈련하는 이란, 중국, 러시아
북부 인도양에서 합동 훈련하는 이란, 중국, 러시아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테헤란=연합뉴스) 이승민 특파원 = 21일(현지시간) 인도양 북부에서 이란과 중국, 러시아 군이 합동 훈련을 시행했습니다.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과 대립하는 세 나라에서 온 군함들은 대열을 이루며 군사적 우호를 과시했습니다.

훈련은 해상에서의 테러리스트 제압, 선박 화재 진압 등의 시나리오로 이뤄졌습니다.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란군은 이번 훈련을 '2022 해상 안보 벨트 연습'이라고 명명했습니다.

2019년 첫 훈련이 시행된 후 3회째를 맞는 3국 합동 훈련에는 러시아의 미사일 순양함과 중국 군함 다수가 참여했습니다.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란군은 훈련 장소를 인도양 북부 1만7천㎢ 해역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해역은 세계에서 군사적 긴장이 가장 첨예한 해로인 호르무즈 해협과 이어지는 곳입니다.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호르무즈 해협을 포함한 걸프 해역에는 세계 주요 원유 운송로가 있어 해적들이 자주 출몰합니다.

동시에 이 지역은 미국 군함과 이란 혁명수비대 함정 간 군사적 마찰이 빈발하는 곳이기도 합니다.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무스타파 타잘디니 이란 해군 제독은 "이란, 중국, 러시아의 해군뿐만 아니라, 육군과 공군 전력도 이번 훈련에 참여했다"며 "훈련으로 (중동) 지역에 안보와 평화의 메시지를 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중국·러시아 합동 해상 훈련

[이란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ogo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r5xsKnj0T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