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음주운전 후 운전자 바꿔치기 시도…프로농구 천기범 입건(종합)

송고시간2022-01-21 18:13

beta

음주운전을 하고 출동 경찰관에게 거짓말까지 한 현역 프로농구 선수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프로농구 삼성썬더스 소속 천기범(27)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1일 밝혔다.

천씨는 지난 19일 오후 인천시 중구 운서동 한 도로에서 술 취한 상태로 그랜저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리기사·여자친구가 운전했다며 거짓말…CCTV로 들통

천기범
천기범

[삼성썬더스 홈페이지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최송아 홍현기 기자 = 음주운전을 하고 출동 경찰관에게 거짓말까지 한 현역 프로농구 선수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과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프로농구 삼성썬더스 소속 천기범(27)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21일 밝혔다.

천씨는 지난 19일 오후 인천시 중구 운서동 한 도로에서 술 취한 상태로 그랜저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당일 오후 9시 20분께 "계단에 걸쳐있는 차량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차량 뒷자리에 앉아 있는 천씨를 발견했다. 조수석에는 천씨의 여자친구인 20대 여성 A씨가 앉아있었다.

차량이 걸쳐 있던 계단
차량이 걸쳐 있던 계단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차량이 걸쳐 있던 계단은 도로의 막다른 길에 있으며 상가주택 등이 있는 언덕과 아래 도로변을 연결해 평소 인근 주민들이 지름길로 사용하는 곳이다.

당시 경찰이 운전자가 누구였는지 묻자 천씨는 "대리기사가 여기까지 운전을 해줬다"고 주장하며 대리기사의 전화번호를 제시했다.

그러나 경찰이 연락한 결과 대리기사가 아닌 보험사 관계자가 전화를 받았다.

이후 A씨가 자신이 운전했다고 천씨와 함께 말을 바꿨으나 경찰은 사실이 아니라고 보고 인근 폐쇄회로(CC)TV를 확인해 천씨의 운전사실을 확인했다.

경찰이 당시 측정한 천씨와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치인 0.03% 이상이었다.

경찰 관계자는 "허위 진술을 한 A씨도 범인은닉 혐의로 함께 입건했다"며 "이들을 일단 귀가하도록 했으며 추후 다시 불러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천씨는 2016년 신인 드래프트 4순위로 삼성에 지명돼 활약해 온 선수다. 프로 입문 전 연세대에서 주전 가드로 활약하고 연령별 대표로 뛴 적이 있다.

프로 통산 정규경기 196경기에 출전해 평균 4.1득점, 3.0어시스트, 1.8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이번 시즌은 상무에서 군 복무를 마치고 지난해 12월 전역해 복귀, 9경기에 출전해 평균 18분을 뛰며 4.0점, 2.2어시스트, 1.9리바운드를 기록 중이었다.

삼성은 12일 울산 현대모비스와의 경기를 끝으로 올스타 휴식기에 들어갔고, 22일 전주 KCC와의 원정 경기로 후반기 일정을 시작한다.

프로농구를 관장하는 KBL은 22일 오전 10시 서울 강남구 논현동 KBL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열어 징계를 논의하기로 했다.

소속 구단인 삼성도 자체 징계를 검토할 걸로 보인다.

삼성은 지난해 5월 소속 선수 김진영(24)이 음주운전으로 사고를 냈을 때 KBL의 정규리그 27경기 출전 정지와 제재금 700만원, 사회봉사 활동 120시간 징계와 별개로 54경기 출장 정지와 제재금 1천만원, 사회봉사 240시간의 자체 징계를 내린 바 있다.

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