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립청주박물관, 이건희 기증 석조문화재 834점 보관

송고시간2022-01-21 14:22

beta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이 기증한 미술품 중 석조 문화재가 작년 말 국립청주박물관(이하 박물관)으로 옮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박물관은 작년 11월 기증자 측으로부터 석조문화재 834점을 인계했다고 21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 11월 인계 "조사·연구 진행…일부 공개 방안도 검토"

(청주=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이 기증한 미술품 중 석조 문화재가 작년 말 국립청주박물관(이하 박물관)으로 옮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국립청주박물관 전경
국립청주박물관 전경

[국립청주박물관 제공]

박물관은 작년 11월 기증자 측으로부터 석조문화재 834점을 인계했다고 21일 밝혔다.

현재 문화재에 대한 조사·연구가 진행 중이라고 박물관 측은 덧붙였다.

석조문화재는 크고 무거운 특성이 있다.

이 때문에 석조문화재의 조사·연구를 위해 넓은 공간과 특별한 시설이 필요하다.

박물관은 청주시가 크레인과 대형창고를 제공하면서 청주가 석조문화재 조사·연구를 위한 최적지로 선택됐다고 설명했다.

박물관은 조사·연구 과정에서 보존처리와 디지털아카이브 자료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 정보는 내년 초부터 박물관 누리집 등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박물관은 이건희 기증관(가칭)이 완공될 때까지 석조문화재들을 보관할 예정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상설전시관 재개관일인 오는 27일 석조문화재 일부를 공개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vodca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