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팀 킴' "'박태환의 금메달' 경기장에서 새로운 역사 쓰겠다"

송고시간2022-01-21 13:04

beta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팀 킴'(스킵 김은정·김초희·김선영·김경애·김영미)이 21일 강릉컬링센터에서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출정식'을 가졌다.

박태환이 한국 수영 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을 수확했던 곳에서 팀 킴도 컬링 첫 금메달에 도전한다.

팀 킴을 이끄는 주장 김은정은 "컬링 경기가 열리는 베이징 컬링 경기장이 과거 박태환 선수가 수영에서 금메달을 딴 곳으로 안다"며 "저희도 그곳에서 새로운 역사를 쓰고 싶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1일 강릉컬링센터서 올림픽 출정식…베이징과 유사한 환경에서 마지막 구슬땀

올림픽을 향해
올림픽을 향해

(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21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미디어데이 및 올림픽 출정식이 열린 강릉컬링센터에서 선수들이 훈련을 시연하고 있다. 2022.1.21 yoo21@yna.co.kr

(강릉=연합뉴스) 임순현 기자 = "좋은 기운이 있는 경기장인 만큼 집중해 경기하겠습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팀 킴'(스킵 김은정·김초희·김선영·김경애·김영미)이 21일 강릉컬링센터에서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출정식'을 가졌다.

베이징동계올림픽 컬링 경기가 열리는 베이징 컬링 경기장은 2008 베이징올림픽 수영 경기가 열렸던 곳이다. 박태환이 한국 수영 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을 수확했던 곳에서 팀 킴도 컬링 첫 금메달에 도전한다.

팀 킴을 이끄는 주장 김은정은 "컬링 경기가 열리는 베이징 컬링 경기장이 과거 박태환 선수가 수영에서 금메달을 딴 곳으로 안다"며 "저희도 그곳에서 새로운 역사를 쓰고 싶다"고 말했다.

팀 킴 선수들은 4년 전 평창동계올림픽 때보다 팀 단합력이 더 좋아졌다며 메달 획득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김은정은 "예전에는 오로지 감각에만 집중했는데 지금은 아이스 상황 등에 대해 동료들과 많은 대화를 나누면서 경기를 한다"며 "선수들도 경기 중 진지하지만 꼭 필요한 대화를 하며 집중력 있게 플레이를 한다"고 말했다.

김선영도 "이번 올림픽에는 평창에 출전했던 팀들이 많이 출전하는 것으로 안다"면서 "오랜 기간 함께 한 선수들의 팀워크가 팀 킴의 장점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여자 컬링 미디어데이
여자 컬링 미디어데이

(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21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미디어데이 및 올림픽 출정식이 열린 강릉컬링센터에서 선수들이 훈련을 시연하고 있다. 2022.1.21 yoo21@yna.co.kr

특히 집중적으로 훈련하고 있는 부분은 컬링의 가장 기본인 '슬라이딩'이라고 한다.

김은정은 "슬라이딩이 잘 되면 어떤 아이스에서도 적응할 수 있다. 슬라이딩에 집중해서 훈련했다"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훈련에 어려움이 있었지만 서울시청과 강원도청, 경기도청, 춘천시청 팀들이 많이 도와줘서 훈련에는 부족함이 없었다"고 말했다.

2연속 올림픽 메달 획득에 도전하는 팀 킴 선수들의 열정에 코치진들도 최선을 다해 돕고 있다. 가장 신경 쓰는 부분은 베이징 컬링 경기장과 유사한 훈련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임영섭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감독은 "출국 전까지 강릉컬링센터에서 훈련하는데 이곳을 베이징 경기장과 가장 유사하게 만들어 놓고 팀 킴 단독으로 훈련할 생각이다"며 "중국 관중의 응원에도 대비하기 위해 그에 맞는 훈련도 계획 중이다. 경기 외적인 요인도 적응할 수 있는 훈련을 계획 중이다"고 말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UhXgHKNmeRs

다음 달 3일 특별기를 통해 베이징으로 출국하는 팀 킴은 10일 캐나다와의 올림픽 예선 1차전을 시작으로 스코틀랜드(영국)·러시아·중국·미국·일본·스위스·덴마크·스웨덴과 차례대로 예선전을 치른다.
예선 4위 안에 들면 2월 18일 준결승을 거쳐 20일 오전 9시 대망의 금메달 결정전을 치르게 된다.

한편 이날 출정식에 앞서 대한컬링연맹은 '코리아 컬링 어워즈 2021' 시상식을 했다.

팀 킴 주장인 김은정과 남자 컬링 국가대표팀의 김창민(경북체육회)이 올해의 선수 대상을 받았다.

이어 경북체육회 김수혁과 춘천시청 김민지가 올해의 선수 최우수상을 받았다.

여자 컬링 미디어데이
여자 컬링 미디어데이

(강릉=연합뉴스) 유형재 기자 = 21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국가대표팀 미디어데이 및 올림픽 출정식이 열린 강릉컬링센터에서 선수들이 훈련을 시연하고 있다. 2022.1.21 yoo21@yna.co.kr

hy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