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학개미 열풍에 작년 외화증권 보관·결제 금액 '역대 최대'(종합)

송고시간2022-01-20 16:37

beta

'서학개미(해외주식투자자)'들의 해외 주식 투자 열풍에 작년 외화증권의 보관 및 결제 금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한국예탁결제원은 작년 말 기준 예탁원을 통한 국내 투자자의 외화증권 보관금액이 1천5억9천만달러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보관 상위종목은 테슬라·애플·엔비디아·MS 순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이른바 '서학개미(해외주식투자자)'들의 해외 주식 투자 열풍에 작년 외화증권의 보관 및 결제 금액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한국예탁결제원은 작년 말 기준 예탁원을 통한 국내 투자자의 외화증권 보관금액이 1천5억9천만달러로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39.3% 늘어난 수치다.

외화증권 보관금액 중 외화 주식은 779억1천만달러로 2020년 말(470억8천만달러) 대비 65.5% 증가했다.

작년 S&P500 지수가 26.9%, 나스닥100 지수가 27.5% 상승하는 등 미국 증시가 강세를 이어가자 지지부진한 코스피에서 눈길을 돌린 투자자들이 미국 주식 투자에 나섰기 때문이다.

해외 시장별로는 미국이 전체 보관금액의 68.6%를 차지해 비중이 가장 높았다. 외화 주식만 놓고 보면 미국이 전체 외화 주식 보관 규모의 87.0%를 차지했다.

미국 주식 보관 규모는 2020년 373억4천만달러에서 2021년 677억8천만달러로 81.5%나 늘었다.

반면 홍콩(31억달러), 일본(27억3천만달러), 중국(23억7천만달러), 베트남(4억6천만달러) 등 주요 시장 주식 보관 규모는 전년과 큰 변화가 없었다.

외화 주식 보관금액 상위종목은 테슬라(154억6천만달러), 애플(50억3천만달러), 엔비디아(31억2천만달러), 마이크로소프트(22만7천만달러) 순으로 나타났다.

외화증권 결제금액은 4천907억1천만달러로, 전년 대비 51.7% 늘어났다. 이 역시 역대 최대 수치다.

이중 외화 주식 결제금액은 3천984억7천만달러로 2020년 대비 100.9% 증가했다.

해외시장별 결제금액은 미국이 전체 결제금액의 77.8%로 비중이 가장 높았다. 외화 주식만 따로 놓고 보면 미국이 전체 92.9%를 차지했다.

결제금액 상위 종목은 테슬라(341억달러), 애플(109억4천만달러), 디렉션 데일리 세미컨덕터 불 3x 셰어즈(93억3천만달러) 등 순이었다.

[표] 외화주식 보관금액 상위 10개 종목

(단위 : 백만 USD)

순위 2019년 2020년 2021년
종목명 보관금액 국가 종목명 보관금액 국가 종목명 보관금액 국가
1 아마존 655 미국 테슬라 7,835 미국 테슬라 15,460 미국
2 골드윈 622 일본 애플 2,998 미국 애플 5,032 미국
3 항서제약 432 중국 아마존 2,066 미국 엔비디아 3,120 미국
4 마이크로
소프트
355 미국 엔비디아 1,150 미국 마이크로
소프트
2,271 미국
5 알파벳A 282 미국 마이크로소프트 1,065 미국 알파벳A 2,253 미국
6 라인 282 일본 알파벳A 881 미국 아마존 1,857 미국
7 텐센트 263 홍콩 항서제약 770 중국 INVSC QQQ ETF 1,385 미국
8 신일본제철 240 일본 INVSC QQQ ETF 588 미국 PROSHARES ULTRAPRO QQQ ETF 1,332 미국
9 넥슨 237 일본 해즈브로 524 미국 SPDR
S&P 500 ETF
973 미국
10 애플 226 미국 넥슨 495 일본 루시드 그룹 919 미국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