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사일 쏜 북한 '적반하장'…"불안은 남조선 대결책동 때문"

송고시간2022-01-19 16:00

beta

새해 들어 네 차례 미사일을 발사한 북한이 한반도 정세가 불안해진 이유는 남측 군부의 군사훈련 탓이라며 화살을 돌렸다.

북한 대외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19일 "1월의 낮과 밤이 흐를수록 겨레의 마음속에는 또다시 불안과 우려가 감돌고 있다"면서 "그것은 바로 새해의 동이 터오는 것과 함께 시작된 동족을 반대하는 남조선 군부의 전쟁 연습과 군사적 대결 책동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남조선군부의 머릿속에는 동족 대결 의식이 꽉 들어차 있고 해가 바뀌어도 그릇된 대결적인 자세와 상습적인 태도는 조금도 변하지 않았음을 말해주고 있다"고 주장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전매체 "남측 군부, 새해부터 동족 겨냥해 군사행위…대결적 자세 버려야"

화염 내뿜으며 이동식발사대에서 발사되는 '북한판 에이태큼스'
화염 내뿜으며 이동식발사대에서 발사되는 '북한판 에이태큼스'

북한이 17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는 '북한판 에이태큼스'(KN-24)인 것으로 파악됐다. 조선중앙TV는 18일 "국방과학원과 제2경제위원회를 비롯한 해당 기관의 계획에 따라 17일 전술유도탄 검수사격시험이 진행됐다"고 보도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참관하지 않았다. 사진은 이동식발사차량(TEL)에서 전술유도탄이 발사되는 모습. [조선중앙TV 화면] 2022.1.1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 새해 들어 네 차례 미사일을 발사한 북한이 한반도 정세가 불안해진 이유는 남측 군부의 군사훈련 탓이라며 화살을 돌렸다.

북한 대외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19일 "1월의 낮과 밤이 흐를수록 겨레의 마음속에는 또다시 불안과 우려가 감돌고 있다"면서 "그것은 바로 새해의 동이 터오는 것과 함께 시작된 동족을 반대하는 남조선 군부의 전쟁 연습과 군사적 대결 책동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새해 문어구에 발을 들여놓기 바쁘게 또다시 동족을 겨냥한 자극적이고 대결적인 군사적 행위들을 매일과 같이 벌려놓고 있으니 이를 과연 어떻게 보아야 하겠는가"라고 비난했다.

매체는 연초 남측 군부대에서 진행한 포사격 및 야외 혹한기 훈련, 미국 7함대 주관으로 진행된 다국적 연합훈련 '시 드래곤'에 해군 해상초계기가 참가한 것 등을 비난의 이유로 들었다.

그러면서 "남조선군부의 머릿속에는 동족 대결 의식이 꽉 들어차 있고 해가 바뀌어도 그릇된 대결적인 자세와 상습적인 태도는 조금도 변하지 않았음을 말해주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시대착오적이고 반민족적인 동족 대결 의식은 북남관계 개선을 저애하고 조선반도(한반도)의 평화를 해치며 민족공동의 발전과 번영을 가로막는 중요한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북한이 이달 5일과 11일 자강도 일대에서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며 '극초음속 미사일' 시험 발사에 성공했다고 밝힌 것이나 지난 14일과 17일 각각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와 '북한판 에이태큼스'(KN-24)를 발사한 것 등은 일절 언급하지 않았다.

그러면서 매체는 "동족에 대한 불신과 적대시 관념, 대결적인 자세를 버려야 북남관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은 조국 통일운동의 전 역사와 경색국면에 처해있는 오늘의 북남관계가 실증해주고 있는 철리"라며 모든 책임을 남측에 돌렸다.

[그래픽] 최근 북한 발사 미사일 주요 제원
[그래픽] 최근 북한 발사 미사일 주요 제원

북한이 17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는 '북한판 에이태큼스'(KN-24)인 것으로 파악됐다.
북한은 새해 들어 극초음속미사일(2회)과 이스칸데르(14일), 에이태큼스 등 대남타격용 신무기들을 기종을 바꿔가며 총 4차례 시험발사 했다.
bjbi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인스타그램 @yonhapgraphics

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