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77명 살해 노르웨이 극우 테러범, 가석방 심리서 나치 인사

송고시간2022-01-19 12:59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p7I1cRkqgQU

(서울=연합뉴스) 2011년 폭탄 테러와 총기 난사로 77명의 목숨을 앗아간 노르웨이 우익 극단주의자 아네르스 베링 브레이비크(42)이 가석방을 신청했습니다.

첫 심리가 18일(현지시간) 열렸는데요.

로이터 통신이 전한 영상에 따르면 삭발에 검은 정장 차림으로 법정에 들어선 브레이비크는 오른팔을 공중에 올리는 나치 경례를 했습니다.

왼손에는 '우리 백인 민족에 대한 학살을 멈춰라'라는 영어 문구가 쓰인 종이를 들고 있었습니다.

그는 이날 자신의 범행은 지도자가 없는 극우 극단주의자 네트워크에 의한 온라인 급진화 때문이라면서 "나는 세뇌당했다. 그 명령은 제3제국을 재건하는 것이었다"라고 주장했습니다.

나치 독일은 신성로마제국을 제1제국, 1871년 비스마르크의 독일 통일의 결과로 수립된 독일제국을 제2제국, 나치 독일 체제를 제3제국이라고 지칭했는데요.

브레이비크는 평화적 방법을 통해서라도 백인 우월주의를 위한 싸움을 계속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2012년 무기한으로 연장될 수 있는 21년 징역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입니다. 이번 가석방 신청은 노르웨이 법상 10년 복역 후에는 그런 신청이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검찰은 사회 보호를 위해 그를 계속 구금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왕지웅·백지현>

<영상 : 연합뉴스TV·로이터>

[영상] 77명 살해 노르웨이 극우 테러범, 가석방 심리서 나치 인사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