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소버스 보급 늘린다…환경부-부울경-현대차 업무협약

송고시간2022-01-19 15:00

beta

환경부는 19일 오후 경남 김해 아이스퀘어호텔에서 부산시, 울산시, 경남도, 현대자동차와 '수소 시내버스 확대 및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식은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지역 내 수소 버스 보급을 확대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부울경 지역의 수소 버스 보급 모범사례를 전국으로 확대하고, 향후 출시되는 수소 광역버스 및 화물차 등에 대한 민관 협력 지원방안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소 시내버스 [환경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소 시내버스 [환경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환경부는 19일 오후 경남 김해 아이스퀘어호텔에서 부산시, 울산시, 경남도, 현대자동차와 '수소 시내버스 확대 및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협약식은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지역 내 수소 버스 보급을 확대하고 이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각 지자체 버스운송사업조합도 참여했다.

협약에 따라 부울경은 2025년까지 지역 내 경유 및 압축천연가스(CNG)를 사용하는 버스 중 624대를 수소 버스로 전환한다.

수소 버스(6억3천만원) 구매 시 환경부와 지자체가 각각 구매 지원금을 1대당 1억5천만원씩 제공한다.

제작사(현대차)에서도 101대 이상 구매할 경우 1대당 300만∼1천만원의 할인 혜택을 적용한다.

이와 함께 환경부와 부울경은 버스 차고지를 중심으로 부지를 발굴해 연간 3곳 이상을 수소 버스 충전소로 확충할 예정이다.

환경부는 현대차와 협력해 올해 하반기 출시 예정인 수소 광역버스 1대를 부울경 광역버스 3개 노선에 투입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다른 지역으로도 대상과 규모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수소 충전소도 올해 2월 민간 사업자 공모를 통해 부울경을 포함한 전국에서 19곳(38기 이상) 이상 추가로 구축할 예정이다.

한정애 환경부 장관은 "부울경 지역의 수소 버스 보급 모범사례를 전국으로 확대하고, 향후 출시되는 수소 광역버스 및 화물차 등에 대한 민관 협력 지원방안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표] 부·울·경 수소버스 연도별 보급계획(억원·대)

구분 공동구매 구입대수(연간) 비고
연도별 보급계획(대) 업무협약 혜택
부산 울산 경남
210 84 330 624 42.5
'22년 60 15 35 110 3.3
'23년 50 20 72 142 7.8
'24년 50 20 96 166 10.8
'25년 50 29 127 206 20.6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 업무협약식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 업무협약식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bookmania@yna.co.kr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