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녹취록 폭로전…'김건희 7시간'에 '이재명 160분' 맞불(종합2보)

송고시간2022-01-18 20:40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욕설과 막말이 담긴 통화 녹음 파일 34건이 18일 국회에서 공개됐다.

'굿바이 이재명' 저자인 장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후보의 육성이 담긴 160분 분량의 녹음 파일을 언론에 공개했다.

MBC가 지난 16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일부를 공개한 데 대한 맞불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굿바이 이재명' 장영하, 국회 회견…李 형·형수에 "개XX" 34개 파일

李 "깊이 사과" 이어 與 "즉시 고발"…野 "당황해서 허둥" 공세

기자회견하는 장영하 변호사
기자회견하는 장영하 변호사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가 12일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관련 자료를 보여주며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1.12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욕설과 막말이 담긴 통화 녹음 파일 34건이 18일 국회에서 공개됐다.

'굿바이 이재명' 저자인 장영하 변호사는 이날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후보의 육성이 담긴 160분 분량의 녹음 파일을 언론에 공개했다. 장 변호사는 국민의힘 이재명비리국민검증특위 소속이나, 이날 회견은 개인 자격으로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 변호사는 회견에서 "이 후보가 전화로 형과 형수에게 개XX, XX놈, X신, 찌질이, 불쌍한 인간 등 모멸적 욕설을 반복적으로 퍼부었다"고 지적했다.

앞서 유튜브 등을 통해 유포된 이 후보의 이른바 '형수 욕설' 파일이 서너 건 포함됐으나, 대부분은 이날 처음 공개된 것이라고 장 변호사는 설명했다.

MBC가 지난 16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씨의 '7시간 통화' 일부를 공개한 데 대한 맞불로 보인다.

국민의힘이 전면에 나서지 않았지만, 선대본부 산하 클린선거전략본부가 장 변호사 회견을 직간접적으로 지원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자회견장 대관도 국민의힘 선대본부 대변인 명의로 이뤄졌다.

장 변호사는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오래 전부터 개인적으로 파일을 갖고 있었다"며 "잘 안 들리는 부분을 보완하기 위한 음질 보정 작업에 시간이 걸려 공개가 늦었다"고 말했다.

파일 입수 경위에 대해서는 "설명하기 어렵다"고 했다.

기자회견하는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
기자회견하는 '굿바이, 이재명' 저자 장영하 변호사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굿바이, 이재명'의 저자 장영하 변호사가 18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욕설 파일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1.18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이번에 공개된 파일에는 이 후보가 전화로 형인 재선 씨와 형수인 박인복 씨에게 욕설을 퍼붓는 내용이 포함됐다.

특히 재선 씨에게 정신병원 입원을 압박하는 듯한 내용도 담겨 있었다.

이 후보가 "너 XXX야. 너 이 XX야. 네가 이러고도 정신병자 아니냐"라며 "너부터 집어넣을 거야. 개XX야"라고 하는 대목이다. 재선 씨는 "너가 정신병자"라고 맞섰다.

대장동 개발사업 특혜·로비 의혹 사건의 핵심 피고인으로 재판 중인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얘기도 나온다.

재선 씨가 숙명여대 음대를 졸업한 이 후보 부인 김혜경 씨를 거론하며 "그래서 유동규가 음대 나왔는데 뽑았냐"라고 하자 이 후보는 "그건 또 어떻게 알았어"라고 했다.

'여배우 스캔들'의 당사자인 김부선 씨에 대한 언급도 있었다.

재선 씨가 "(성남시의) 중앙 일간지 광고비가 2009년 660만 원이었다가 2011년 2억3천240만 원으로 증가했다"고 하자 이 후보가 "김부선 보도 못하게 하려고 돌린 돈이구나 그러니까"라고 했다.

이를 두고 장 변호사는 "김씨와의 스캔들 기사를 막기 위해 성남시 광고비를 과다 사용한 의혹"이라고 주장했다.

이 후보는 이날 폭로와 관련, 기자들에게 "비록 말씀드리기 어려운 사정이 있긴 하지만, 공인으로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다시 한번 깊이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이 후보는 "문제의 발단이 된 어머니는 이제 이 세상에 계시지도 않고, 어머니에게 가혹하게 (해서) 문제를 만든 그 형님도 이제 세상에 안 계신다"며 "다시는 벌어지지 않을 일이니 국민들께서 용서해 주시면 고맙겠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장외 폭로전을 놓고 여야 공방도 계속됐다.

민주당 선대위는 이 후보의 공개 사과와 별도로, 장 변호사를 후보자 비방 혐의로 즉시 고발했다. 장 변호사가 배포한 자료를 제3자가 선별적으로 편집해 공개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그러자 국민의힘 선대본부는 민주당이 장 변호사를 '국민의힘 선대위 소속'이라고 지칭한 데 대해 "당황해서 허둥대며 허위사실을 유포했다"며 "사과하지 않으면 민주당을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성평등 제대로!"
이재명, "성평등 제대로!"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18일 오후 서울 마포구 누리꿈스퀘어에서 열린 중앙선대위 여성위원회 필승결의대회에서 정책공약 발표를 하고 있다. 2022.1.18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hanjh@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VoK86Qta2-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