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송고시간2022-01-19 13:00

beta

겨울철 강원도 철원 하면 매섭게 추운 날씨, 폭설 또는 전방 군부대를 생각하게 됩니다.

겨울 철원에도 멋진 풍경이 많습니다.

동송읍 이길리 '철원철새도래지관찰소'를 찾아가면 -15℃ 한파에도 얼지 않고 흐르는 한탄강에서 노니는 큰고니 무리를 볼 수 있습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1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2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3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4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5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6

[여행honey] "고니는 왜 이렇게 멋진고니?" - 7

(철원=연합뉴스) 겨울철 강원도 철원 하면 매섭게 추운 날씨, 폭설 또는 전방 군부대를 생각하게 됩니다. 하지만 겨울 철원에도 멋진 풍경이 많습니다.

특히 철원에는 겨울 손님인 우아한 큰고니와 두루미 등이 방문합니다. 동송읍 이길리 '철원철새도래지관찰소'를 찾아가면 -15℃ 한파에도 얼지 않고 흐르는 한탄강에서 노니는 큰고니 무리를 볼 수 있습니다.

큰고니는 기러기목 오릿과 천연기념물 제201-2호입니다. 천연기념물 제201-1호는 고니, 제201-3호는 혹고니예요. 고니는 백조라고도 부르죠.

밤새 서리가 하얗게 내린 한탄강변과 온몸이 하얀 큰고니 무리가 어울리는 풍경은 색이 사라진 흑백사진이나 수묵화 같습니다.

글ㆍ사진 진성철 기자 / 편집 이혜림 크리에이터

zj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