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도의회 "경제회복 요원…민생재건 종합대책 마련하라"

송고시간2022-01-18 11:15

beta

제주도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벼랑 끝에 내몰린 제주 소상공인 등을 위한 종합대책을 마련할 것을 제주도에 촉구했다.

제주도의회 포스트코로나대응특별위원회(위원장 강성민 의원, 이하 '대응특위')는 18일 도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상 회복을 통한 민생경제 회복이 요원함에도 불구하고 제주도의 민생경제 회생 정책은 보이지 않는다"며 "실질적 지원을 담은 제주도 민생재건 종합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대응특위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정부의 손실보상에서 제외된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프리랜서는 물론 운수종사자와 문화예술인 등 생존의 갈림길에 선 제주도민에게 실질적 지원 계획을 종합대책에 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도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벼랑 끝에 내몰린 제주 소상공인 등을 위한 종합대책을 마련할 것을 제주도에 촉구했다.

"민생재건 종합대책 마련하라"
"민생재건 종합대책 마련하라"

(제주=연합뉴스) 제주도의회 포스트코로나대응특별위원회가 18일 도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도 민생재건 종합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박호형, 강성민, 고은실 의원의 모습. 2022.1.18 [제주도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도의회 포스트코로나대응특별위원회(위원장 강성민 의원, 이하 '대응특위')는 18일 도의회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상 회복을 통한 민생경제 회복이 요원함에도 불구하고 제주도의 민생경제 회생 정책은 보이지 않는다"며 "실질적 지원을 담은 제주도 민생재건 종합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대응특위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정부의 손실보상에서 제외된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프리랜서는 물론 운수종사자와 문화예술인 등 생존의 갈림길에 선 제주도민에게 실질적 지원 계획을 종합대책에 담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영세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위해 상하수도 요금 감면, 매장 카드수수료 지원, 주차단속 유예 등 생활 속 지원 방안을 강구하고, 매달 임대료를 내야 하는 임차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한 긴급 자금 편성과 함께 자발적 임대료 감면에 동참하는 캠페인을 전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도와 도의회, 도교육청, 국회의원, 소상공인 등이 참여하는 긴급 민생재건 연석회의 개최, 탐나는전 지역화폐 발행 확대, 골목상권 살리기 운동 전개, 배달중계수수료 절감을 위한 공공배달앱 도입 등의 추진을 강조했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