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도, 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붐 조성 박차

송고시간2022-01-18 11:03

beta

강원도가 2년 앞으로 다가온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Gangwon 2024 Winter Youth Olympic Games)의 성공 개최를 위한 붐 조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강원도는 다음 달 열리는 베이징 동계올림픽 직후부터 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붐 조성을 위한 홍보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도는 "이번 대회는 동계청소년올림픽 역사상 유럽을 벗어나 아시아 지역에서 열리는 첫 번째 대회"라며 "평화의 축제였던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역사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K팝 아티스트 등 참여 영상 콘텐츠 제작, 내달 국내외 홍보 캠페인

지난해 12월 13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홍보단 발대식이 진행되고 있다.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해 12월 13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홍보단 발대식이 진행되고 있다. [강원도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춘천=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강원도가 2년 앞으로 다가온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Gangwon 2024 Winter Youth Olympic Games)의 성공 개최를 위한 붐 조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강원도는 다음 달 열리는 베이징 동계올림픽 직후부터 2024년 동계청소년올림픽대회 붐 조성을 위한 홍보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이에 따라 'G-2년, 우리가 가는 길'이라는 주제로 K팝아티스트, 퓨전 국악팀, 힙합 댄스팀, 예술인, 청소년, 학생 선수 등이 참여하는 특별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기로 했다.

도는 각 지역의 아름다운 풍광, 청소년들의 꿈과 도전 등을 4개의 특별한 여정으로 담아 베이징 올림픽 이후인 다음 달 말께 전국에 방영할 계획이다.

또 해외 116개국에 송출하고,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서도 홍보하는 등 베이징 올림픽의 열기와 동계스포츠에 관한 관심을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으로 이어나갈 방침이다.

도는 2018 평창 문화올림픽 총감독이었던 김태욱 감독을 이번 영상 콘텐츠 제작 총감독으로 최근 위촉했다.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은 2024년 1월 19일부터 2월 1일까지 세계 70여개국, 1천900여명의 선수들이 참여한 가운데 평창, 강릉, 정선, 횡성에서 열린다.

도는 "이번 대회는 동계청소년올림픽 역사상 유럽을 벗어나 아시아 지역에서 열리는 첫 번째 대회"라며 "평화의 축제였던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역사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강원도,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 유치.[연합뉴스 자료 사진]

강원도,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 유치.[연합뉴스 자료 사진]

dmz@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