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현대차 두바이 전시관 찾은 문대통령…부산 엑스포 홍보도(종합)

송고시간2022-01-17 19:26

beta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오전(현지시간) 두바이 전시센터에서 개최되고 있는 '2022 두바이 한국 우수상품전'을 방문해 참여 기업들을 격려했다.

이번 행사는 한국 기업의 중동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정부가 준비한 것으로, 삼성전자와 현대차그룹은 물론 중소기업, 스타트업 등 48개사가 참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韓 우수상품전 찾아 "삼성은 혁신이 가능한 기업…현대차, 눈부신 성장"

"두바이 방문, 상당부분 부산엑스포 때문…유라시아 물류거점 도약"

한국 우수상품전 방문한 문대통령
한국 우수상품전 방문한 문대통령

(두바이=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에서 열린 두바이 엑스포 한국 우수상품전을 방문, 한식진흥원 부스 관계자에게 설명 듣고 있다. 2022.1.17 seephoto@yna.co.kr

(두바이=연합뉴스) 임형섭 박경준 기자 =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오전(현지시간) 두바이 전시센터에서 개최되고 있는 '2022 두바이 한국 우수상품전'을 방문해 참여 기업들을 격려했다.

이번 행사는 한국 기업의 중동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정부가 준비한 것으로, 삼성전자와 현대차그룹은 물론 중소기업, 스타트업 등 48개사가 참여했다.

여기에는 중동·서남아·중앙아시아 등 두바이 인근의 해외기업 약 300개사의 관계자들이 한국 기업들의 제품을 둘러보러 방문한다고 청와대는 소개했다.

문 대통령은 우선 한식홍보 부스를 찾았다.

문 대통령이 "여기서는 음식들이 모두 할랄 인증을 받는데, 가장 인기 좋은 한국 식품은 뭐냐"고 물었으며, 김치, 김, 홍삼 등이 인기가 많다는 대답을 듣고는 "한류 영향이 많은 도움이 되겠다"고 격려하기도 했다.

두바이엑스포 한국 우수상품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두바이엑스포 한국 우수상품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두바이=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 북관에서 열린 두바이 엑스포 한국 우수상품전을 찾아 산업용 스마트 추락보호복에 대해 설명듣고 있다. 2022.1.17 seephoto@yna.co.kr

문 대통령은 '세이프 웨어' 부스에서는 추락사고 시 부상을 막기 위한 에어백이 작동하는 모습을 지켜보고는 "산재사고가 계속 줄고 있는데 건설현장 추락사고는 줄지 않는다"며 "추락사고를 기필코 막아야 한다"고 했다.

이어 안전장비 기술혁신 과정에 대한 설명을 듣고 "돈을 많이 벌 수 있는 분야는 아니지만, 가장 기분 좋고 보람이 있는 기술혁신이 사람의 안전을 지켜주는 혁신"이라며 동행한 박형준 부산시장에게 "부산시도 관심을 많이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원격진료 장비를 전시한 '헬스 커넥트' 부스에서는 서울대병원 주치의와 실시간 연결되는 모습을 지켜보고 "대면진료와 원격진료의 질적인 차이가 있나", "격오지나 도서지방에 있는 사람들도 원격으로 진료받을 수 있나" 등의 질문을 쏟아냈다.

현대차그룹 부스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현대차그룹 부스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

(두바이=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엑스포 전시센터 북관에서 열린 두바이 엑스포 한국 우수상품전을 방문 현대차그룹 부스에서 전기자동차의 베터리를 이용해 가전제품을 활용하는 V2L(Vehicle-to-Load) 기능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2022.1.17 seephoto@yna.co.kr

삼성전자와 현대차그룹 등 대기업 부스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삼성전자 측으로부터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화면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는 "삼성이야 여러 가지 혁신이 가능한 기업이죠"라고 평가하기도 했다.

현대차그룹 부스에서는 넥소 수소전기차에 대한 설명을 듣고 "우리가 자동차 강국인데 그 위상에 비해서 전기차 보급이 적어 실망스러웠다"며 "그런데 몇 년 새 현대차가 눈부신 성장을 했다. 정말 수고 많다"고 격려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부산시가 운영하는 '2030 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홍보관'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은 박형준 부산시장을 향해 "(2030년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한) 해외홍보가 이제 시작인데, 국내에도 충분히 알려지지 않는 느낌이다.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두바이엑스포 한국관 관계자 격려하는 문대통령
두바이엑스포 한국관 관계자 격려하는 문대통령

(두바이=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두바이 엑스포 한국관에서 열린 '한국관 관계자 격려 오찬'에서 격려사를 하고 있다. 2022.1.17 seephoto@yna.co.kr

문 대통령은 이어 두바이 엑스포 한국관 관계자들과 오찬을 함께하며 노고를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 2018년 방문 시 무함마드 왕세제에게 한국이 큰 엑스포관을 운영하겠다고 약속했는데, 한국관이 두바이 엑스포 국가관 5번째 규모로 운영되고 있다"며 "UAE관, 사우디아라비아관에 이어 세 번째로 인기가 높다는 얘기도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박형준 부산시장에게 "두바이를 방문한 이유 중 상당 부분은 부산 엑스포 유치 때문"이라며 "정부는 유치 지원이 차질이 없도록 국가적 역량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부산 엑스포는 대한민국 해양수도 부산을 명실상부한 유라시아 물류거점 도시로 도약시키고 동남권의 도시들이 함께 성장하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며 "한국의 혁신기술과 문화를 알리는 여러분들의 노력이 유치의 밑거름이다. 마음을 하나로 모아가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