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석열, 北 미사일 발사에 "선제타격능력 확보하겠다"

송고시간2022-01-17 14:08

beta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7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보이는 발사체 2발을 발사한 것과 관련 "킬체인(Kill-chain)이라 불리는 선제타격능력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북한이 오늘 아침 새해 들어 네번째로 미사일을 발사했음에도 현 정부는 '도발'이라는 말조차 입에 올리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먼저 킬체인(Kill-chain)이라 불리는 선제타격 능력을 확보해 북한 전 지역을 감시할 수 있는 감시정찰 능력을 구비하겠다"며 "우리 군도 초정밀·극초음속 미사일을 구비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제타격론 언급 이어 다시 '선제타격능력 확보' 강조

'킬체인·KAMD·KMPR' 3축 체계 강조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지난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서울시 관련 정책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슬기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7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로 보이는 발사체 2발을 발사한 것과 관련 "킬체인(Kill-chain)이라 불리는 선제타격능력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윤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북한이 오늘 아침 새해 들어 네번째로 미사일을 발사했음에도 현 정부는 '도발'이라는 말조차 입에 올리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윤 후보는 지난 11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핵을 탑재한 극초음속 미사일로 도발할 조짐을 보이는 경우를 가정하며 "선제 타격밖에는 막을 방법이 없다"고 한 발언한 바 있다.

이후 여당의 집중 비판이 쏟아지자, 윤 후보는 "3축 체계의 필요성을 강조한 것"이라고 해명해왔다. 이날 새해 들어 네번째 북한의 도발에 '선제타격 능력 확보' 주장을 재차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지난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서울시 관련 정책공약 발표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윤 후보는 "국민을 북한의 핵과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지키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강구하겠다"며 '3축 체계' 조기 복원과 강화를 강조했다.

그는 "먼저 킬체인(Kill-chain)이라 불리는 선제타격 능력을 확보해 북한 전 지역을 감시할 수 있는 감시정찰 능력을 구비하겠다"며 "우리 군도 초정밀·극초음속 미사일을 구비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어 "둘째로는 한국형 미사일 방어체계(KAMD)를 강화하겠다. 레이저 무기를 비롯한 새로운 요격 무기를 개발해 북한 극초음속 미사일 방어태세를 강화하겠다"며 "수도권 방어를 위한 '한국형 아이언 돔'도 조기에 전력화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북한의 선제공격이 가해질 경우 가동할 대량응징보복(KMPR) 역량을 획기적으로 강화하겠다"며 "우리의 고위력 정밀 타격체계와 함께 한미동맹의 압도적인 전략자산으로 응징하겠다"고 했다.

윤 후보는 "북한의 거듭된 미사일 발사는 대한민국 안보에 대한 겁박이자 우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위협하는 도발이다. 평화는 구호로 이뤄지지 않는다. 압도적인 힘의 결과"라며 "강력한 대북 억지력만이 대한민국의 평화를 보장할 수 있다"고 거듭 강조했다.

wi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