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정, 여자 최고기사 결정전 결승 1국서 오유진에 불계승

송고시간2022-01-17 18:07

beta

한국 여자바둑계에서 부동의 랭킹 1위인 최정 9단이 2021 호반 여자 최고기사결정전 결승 5번기에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최정은 17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K바둑 스듀디오에서 열린 대회 결승 1국에서 오유진 9단을 상대로 154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뒀다.

최정은 이날 1국 승리 후 "번기 승부에서 첫판이 정말 중요한데, 첫판을 가져가서 조금 마음이 편하다"라며 "오유진 선수에게 최근 결승에서 연패 중이었는데, 오늘 승리로 끊어내서 더 기쁘고 (대국이) 많이 남은 만큼 잘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최정, 여자 최고기사 결정전 결승 1국서 오유진에 불계승 - 1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한국 여자바둑계에서 부동의 랭킹 1위인 최정 9단이 2021 호반 여자 최고기사결정전 결승 5번기에서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최정은 17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K바둑 스듀디오에서 열린 대회 결승 1국에서 오유진 9단을 상대로 154수 만에 백 불계승을 거뒀다.

결승 5번기의 분수령이 될 2국은 18일 오후 1시 열린다.

백을 잡은 최정은 중반으로 접어들며 좌변 패싸움에서 승기를 잡았다.

이후 오유진은 맹추격을 펼쳤으나 승부를 뒤집지는 못했다.

이로써 최정은 오유진을 상대로 최근 3연패의 사슬을 끊었다.

통산 상대 전적은 27승 6패로 크게 앞섰다.

그동안 최정은 오유진을 상대로 여섯 차례 결승에서 맞붙어 4번 우승했고 2번 준우승했다.

하지만 최근 대국인 지난해 여자국수전과 여자기성전 결승에서 패한 게 뼈아팠다.

최정은 이날 1국 승리 후 "번기 승부에서 첫판이 정말 중요한데, 첫판을 가져가서 조금 마음이 편하다"라며 "오유진 선수에게 최근 결승에서 연패 중이었는데, 오늘 승리로 끊어내서 더 기쁘고 (대국이) 많이 남은 만큼 잘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결승 2국은 18일 오후 1시 열린다.

호반그룹(회장 김선규)이 후원하는 '2021 호반 여자 최고기사결정전'의 우승상금은 3천만원, 준우승상금은 1천만원이다.

제한 시간은 각자 2시간에 1분 초읽기 3회다.

shoele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