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몽규 HDC회장, 오전 10시 입장발표…'광주참사' 책임지고 사퇴할듯

송고시간2022-01-17 05:00

beta

광주 건설현장에서 잇따라 대형 사고를 일으킨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의 정몽규 회장이 17일 대국민 사과와 함께 자신의 거취와 관련한 입장을 발표한다.

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정 회장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 본사에서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외벽 붕괴 사고에 대한 입장 표명을 한다.

자신의 거취와 관련해선 이번 사태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면서 사퇴 의사를 밝힐 것으로 예상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대국민 사과 예정…대한축구협회장에서도 물러날 듯

정몽규 회장 기자회견
정몽규 회장 기자회견

지난해 6월 10일 정몽규 HDC그룹 회장이 광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광주 철거건물 붕괴 사고 관련 기자회견하는 모습. 2022.1.17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광주 건설현장에서 잇따라 대형 사고를 일으킨 HDC현대산업개발[294870]의 정몽규 회장이 17일 대국민 사과와 함께 자신의 거취와 관련한 입장을 발표한다.

현대산업개발에 따르면 정 회장은 이날 오전 10시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 본사에서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외벽 붕괴 사고에 대한 입장 표명을 한다.

정 회장은 우선 '있을 수 없는' 사태가 발생한 데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하면서 재발 방지 약속을 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자신의 거취와 관련해선 이번 사태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면서 사퇴 의사를 밝힐 것으로 예상된다.

정 회장은 앞서 붕괴 사고 발생 이튿날인 지난 12일 광주 참사 현장에서 유병규 현대산업개발 대표 등과 사고 수습 방안 및 향후 대책 등을 논의한 뒤 주말 동안 서울 자택에서 거취 문제에 대해 숙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 회장은 9년째 맡고 있는 대한축구협회장에서도 물러날 것으로 전망된다.

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6월 광주 학동 재개발 구역 철거 과정에서 대규모 인명사고를 낸 데 이어 7개월 만인 지난 11일 신축 중이던 화정아이파크 아파트의 외벽 붕괴 사고까지 일으키면서 여론의 거센 비난을 받고 있다.

잇단 대형 참사로 벼랑 끝에 선 정몽규 HDC그룹 회장
잇단 대형 참사로 벼랑 끝에 선 정몽규 HDC그룹 회장

지난해 6월 10일 정몽규 HDC그룹 회장이 광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광주 철거건물 붕괴 사고 관련 기자회견하며 고개를 숙이고 있는 모습. 2022.1.16 [연합뉴스 자료사진]
photo@yna.co.kr

sm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JX0DJnhLUk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