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증금 돌려줄테니 떠나주세요"…현산, 재건축단지 수주도 난항(종합)

송고시간2022-01-16 17:34

beta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외벽 붕괴 사고로 HDC현대산업개발[294870]에 대한 비난 여론이 확산하는 가운데 광주에 이어 수도권의 재건축 추진 단지에서도 현산의 시공사 참여를 반대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16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경기 안양시 관양동 현대아파트 입구에는 현대산업개발의 시공사 참여를 반대하는 현수막이 붙었다.

'안전한 아파트를 바라는 관양 현대 시니어모임'이 붙인 이 현수막에는 '현대산업개발 보증금 돌려줄테니 제발 떠나주세요', '우리의 재산과 목숨을 현산에게 맡길 순 없다'는 등의 내용이 담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안양 관양 현대 일부 주민, 시공사 선정 앞두고 현수막 내걸어

아파트에 붙은 현대산업개발 반대 현수막
아파트에 붙은 현대산업개발 반대 현수막

(안양=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16일 안양 관양동 현대아파트 입구에 재건축 관련 현수막이 붙어 있다.
재건축조합, 건설사 현수막 사이로 현대산업개발 반대 내용을 담은 한 단체의 현수막이 보인다. 이날 한 조합원은 "현대산업개발 반대 현수막은 조합과 관련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11일 광주 서구 현대산업개발 시공 현장에서 붕괴 사고가 발생했다. 정몽규 HDC그룹 회장은 이번 붕괴 사고에 대한 책임을 지고 대국민 사과문 발표 등의 형식을 통해 거취를 조만간 표명할 것으로 전해졌다. 2022.1.16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정회성 기자 =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외벽 붕괴 사고로 HDC현대산업개발[294870]에 대한 비난 여론이 확산하는 가운데 광주에 이어 수도권의 재건축 추진 단지에서도 현산의 시공사 참여를 반대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16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경기 안양시 관양동 현대아파트 입구에는 현대산업개발의 시공사 참여를 반대하는 현수막이 붙었다.

'안전한 아파트를 바라는 관양 현대 시니어모임'이 붙인 이 현수막에는 '현대산업개발 보증금 돌려줄테니 제발 떠나주세요', '우리의 재산과 목숨을 현산에게 맡길 순 없다'는 등의 내용이 담겼다.

해당 현수막은 일부 조합원 모임이 붙인 것으로, 재건축 조합측이 붙인 것은 아닌 것으로 전해졌다.

관양 현대아파트 재건축 정비사업은 안양시 동안구 관양동에 지하 3층∼지상 32층, 1천305가구 규모의 아파트를 짓는 것이다.

현재 현대산업개발과 롯데건설이 입찰 보증금을 납부하고 시공사 선정 입찰에 참여했으며 조합은 다음달 5일 조합원 총회를 열고 시공사 선정을 위한 투표를 할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산업개발은 이 사업 수주에 오랜기간 공을 들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이번 사고로 인해 악화한 여론으로 수주를 장담할 수 없게 됐다.

현대산업개발은 이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죽을 각오로 다시 뛰겠다' 문구의 현수막을 붙이며 수주 의지를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산업개발은 이번 광주 아이파크 붕괴 사고로 인해 기존 수주 단지에서 현산 배제 움직임이 일고 있는데다 일부 아파트에선 '아이파크' 브랜드를 떼려는 반응까지 나타나는 등 사태가 일파만파로 확산하고 있다.

사고 직후 광주 북구 운암3단지 재건축 조합은 시공사로 선정된 현대산업개발에 시공계약 해지를 검토하겠다고 통보했고, 서울 강남구 개포1단지 주공아파트 재건축을 통해 들어설 '디에이치 퍼스티어 아이파크'의 일부 조합원들은 아이파크 브랜드명을 빼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지난해 '철거건물 붕괴참사'가 발생한 광주 동구 학동4구역 재개발 사업지에서도 현대산업개발의 시공권 회수를 조합원 총회 안건으로 상정하는 논의가 시작될 전망이다.

현대산업개발은 학동4구역 재개발사업 시공사 선정 이후 건축물 철거 도급과 금융비용 등으로 약 65억원을 지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sms@yna.co.kr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