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트라, 중소·중견기업 물류 지원 사업 내달부터 확대

송고시간2022-01-16 11:00

beta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물류난을 겪는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물류 지원 서비스를 내달부터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코트라는 우선 현지 재고 판매를 지원하는 '해외공동물류센터' 참가기업 수를 현재 837개에서 연내 1천280개로 확대할 방침이다.

유정열 코트라 사장은 "중소기업 선복 지원부터 현지 물류통합관리(풀필먼트) 서비스까지 일괄적으로 지원하는 체계를 구축했다"며 "우리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물류 지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화물이 가득 실린 수출 선박
화물이 가득 실린 수출 선박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물류난을 겪는 중소·중견기업에 대한 물류 지원 서비스를 내달부터 확대한다고 16일 밝혔다.

코트라는 우선 현지 재고 판매를 지원하는 '해외공동물류센터' 참가기업 수를 현재 837개에서 연내 1천280개로 확대할 방침이다.

국제 운송을 지원하는 '물류전용수출 바우처' 지원 대상도 370개로 늘릴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삼성SDS와 손잡고 중소기업 전용 선복 지원 사업을 신규로 추진한다.

삼성 SDS가 기확보한 미주 서안·동안 및 북유럽 지역 고정 선복 중 매주 70TEU(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대분)를 중소기업 전용 선복으로 배정해 물류난 해소에 나선다.

삼성SDS의 물류 컨설팅 프로그램으로 디지털 물류 솔루션도 제공한다.

아울러 미국 남서부항만 정체로 물류 지연이 지속되는 상황을 고려해 항만 혼잡도가 낮은 타코마, 시애틀 등 북서부 항만으로 입항하는 화물에 대해 '북미 물류네트워크 활용 미국 내륙운송 지원 사업'을 통해 내륙 운송비를 최대 500만원까지 지원한다.

유정열 코트라 사장은 "중소기업 선복 지원부터 현지 물류통합관리(풀필먼트) 서비스까지 일괄적으로 지원하는 체계를 구축했다"며 "우리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물류 지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