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세계 미술시장 허브 잠재력…홍콩 대안 될 수 있다"

송고시간2022-01-14 17:12

beta

한국 미술시장은 최근 급격히 팽창해 매출 1조원 시대를 바라보고 있다.

미술계 안팎에서는 올해가 한국 미술시장이 세계 무대로 도약할지, 주변부 중소시장으로 남을 것인지를 결정지을 중요한 시기로 보고 있다.

14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한국화랑협회·한국미술평론가 공동 주최로 열린 '시각예술 제도개선 세미나'에서 이임수 홍익대 미대 교수는 "아직 미미하지만 경제력과 문화산업 기반을 가진 한국도 글로벌 미술시장에서 약진할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화랑협회·미술평론가협회 세미나…"세제 혜택 등 지원 강화해야"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한국국제아트페어'(키아프)를 찾은 관람객이 전시장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이날은 VVIP관람일로 일반 관람 기간은 15~17일이다. 2021.10.13

(서울=연합뉴스) 이재희 기자 =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한국국제아트페어'(키아프)를 찾은 관람객이 전시장 입장을 기다리고 있다. 이날은 VVIP관람일로 일반 관람 기간은 15~17일이다. 2021.10.13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한국 미술시장은 최근 급격히 팽창해 매출 1조원 시대를 바라보고 있다.

지난해 국내 주요 경매사 낙찰총액만 3천200억원대를 기록했으며, 화랑과 아트페어 판매액 등을 더한 시장 규모는 약 9천157억원이라고 예술경영지원센터는 추산했다. 공공 영역 매출을 포함하면 1조원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는 세계적인 아트페어인 프리즈와 국내 최대 아트페어인 키아프의 공동 개최 등으로 시장이 더 뜨거워질 것으로 전망된다.

미술계 안팎에서는 올해가 한국 미술시장이 세계 무대로 도약할지, 주변부 중소시장으로 남을 것인지를 결정지을 중요한 시기로 보고 있다.

14일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에서 한국화랑협회·한국미술평론가 공동 주최로 열린 '시각예술 제도개선 세미나'에서 이임수 홍익대 미대 교수는 "아직 미미하지만 경제력과 문화산업 기반을 가진 한국도 글로벌 미술시장에서 약진할 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2020년 기준 세계 미술시장 규모는 501억달러(약 60조원)에 달한다. 반도체장비 712억달러, 차량용반도체 380억달러, 음반시장 216억 달러와 비교하면 작지 않은 규모임을 알 수 있다. 그러나 전체 미술시장에서 미국, 영국, 중국의 점유율이 82%를 차지한다.

이 교수는 '미술시장 활성화를 위한 국내 제도 개선 방향'이라는 제목의 발제에서 "한국 대중문화 분야의 성장과 세계적인 영향력 확대를 고려하면 미술시장 성장 또한 불가능한 일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는 "국내 미술시장을 활성화하는 것이 우선 과제"라며 "미술산업의 중심지를 개발하고 관련 인프라를 구축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미술품에 대한 세제 혜택 등 제도 보완이 필요하다며 개인의 문화비 소득공제 확대, 기업의 미술품 구입에 대한 손금산입(비용처리 인정) 및 문화비 한도 확대, 미술 감상 및 미술사 교육 강화 등을 제안했다.

이와 함께 세계적인 아트페어 유치 지원, 문화지구 개발 등을 통해 세계 미술시장의 주요 거점으로 성장할 발판을 마련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교수는 "홍콩이 정치적인 불안정과 사상적 일방성 등 불안 요인을 갖게 됨으로써 안정적이고 자유로운 분위기의 미술 문화 허브로서의 입지가 약화할 여지가 보인다"며 "한국 미술시장은 이에 대한 대안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세미나에서는 이밖에 박우찬 미술평론가가 '미술품 기증 활성화 방안을 위한 제도적 방안', 임창섭 숙명여대 객원교수가 '미술시장 전문가 육성과 민간 기관의 역할', 김유나 법무법인 아트로 대표 변호사가 '메타버스 내 미술시장 확장과 법적 쟁점'에 관해 발제했다.

doub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