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특징주] 셀트리온, '분식회계 의혹 증선위 논의' 보도에 12% 급락

송고시간2022-01-14 15:51

beta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증선위)가 셀트리온의 분식 회계 의혹에 대한 논의를 시작할 것이라는 보도에 14일 셀트리온 계열사 주가가 급락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셀트리온[068270]은 전날보다 12.31% 떨어진 17만1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에는 12.82% 급락한 17만원까지 밀리며 52주 신저가를 갈아치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셀트리온
셀트리온

[연합뉴스TV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원희 기자 = 금융위원회 산하 증권선물위원회(증선위)가 셀트리온의 분식 회계 의혹에 대한 논의를 시작할 것이라는 보도에 14일 셀트리온 계열사 주가가 급락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셀트리온[068270]은 전날보다 12.31% 떨어진 17만1천원에 거래를 마쳤다.

장중에는 12.82% 급락한 17만원까지 밀리며 52주 신저가를 갈아치웠다.

코스닥시장에서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12.39%), 셀트리온제약[068760](-12.00%) 등도 급락했다.

경향신문은 증선위가 내주 셀트리온 분식회계 관련 안건을 상정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셀트리온제약 등은 재고자산을 부풀려 회계처리기준을 위반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encounter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