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우크라이나 관련 러시아 겨냥 경제 제재 6개월 연장

송고시간2022-01-14 01:44

beta

유럽연합(EU)은 1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상황과 관련해 기존에 러시아에 부과된 경제 제재를 6개월 연장한다고 밝혔다.

EU 이사회는 이날 러시아의 특정 경제 부문에 현재 적용되고 있는 제한 조치를 오는 7월 31일까지 6개월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지난달 EU 정상회의에서 회원국 정상들이 러시아의 크림반도 합병에 대응해 EU가 러시아를 상대로 2014년 부과한 기존 경제 제재를 6개월 연장하기로 합의한 데 따른 것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유럽연합(EU)은 1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상황과 관련해 기존에 러시아에 부과된 경제 제재를 6개월 연장한다고 밝혔다.

EU 이사회는 이날 러시아의 특정 경제 부문에 현재 적용되고 있는 제한 조치를 오는 7월 31일까지 6개월 연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달 EU 정상회의에서 회원국 정상들이 러시아의 크림반도 합병에 대응해 EU가 러시아를 상대로 2014년 부과한 기존 경제 제재를 6개월 연장하기로 합의한 데 따른 것이다.

EU 정상들은 러시아가 우크라이나와의 분쟁 해결을 위한 민스크 협정을 완전히 이행하지 않고 있다고 평가하고 이같이 결정했다.

이 제재는 특정 러시아 은행, 기업들의 EU 주요 자본 시장 접근 제한, 러시아 금융 기관에 대한 금융 지원·중개 금지, 방위 관련 자재 수입·수출 금지 등을 골자로 한다.

EU는 2014년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영토였던 크림반도와 세바스토폴을 병합하자 이를 '불법적 병합'으로 규정하고 러시아를 상대로 여러 차례 제재를 가해왔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