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 외국인 관광객 공백 컸다…전체 이용금액 14% 감소

송고시간2022-01-12 16:06

beta

제주 관광산업이 지난 2년간 내국인 관광객을 중심으로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외국인 관광객의 빈자리가 너무 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 수준에는 미치지 못한 것으로 분석됐다.

제주도는 12일 디지털융합과 빅데이터팀이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도내 관광객 소비 동향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이 같은 결과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외국인 관광객의 발길이 사실상 끊겼고, 대신 내국인 관광객의 해외여행 수요가 제주로 집중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도, 빅데이터 활용 지난해 BC카드 이용금액 분석 결과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 관광산업이 지난 2년간 내국인 관광객을 중심으로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외국인 관광객의 빈자리가 너무 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 수준에는 미치지 못한 것으로 분석됐다.

제주 찾은 관광객
제주 찾은 관광객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도는 12일 디지털융합과 빅데이터팀이 지난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도내 관광객 소비 동향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2021년 도내에서 이뤄진 내국인 관광객 BC카드 이용금액은 6천872억5천600만원으로, 2019년 6천402억9천300만원 보다 7.3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외국인 관광객까지 포함한 관광객 전체 이용금액을 살펴보면 도내 카드 이용금액은 2021년 6천975억4천900만원으로, 2019년 7천963억8천200만원 보다 14.17% 줄었다.

이 같은 결과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외국인 관광객의 발길이 사실상 끊겼고, 대신 내국인 관광객의 해외여행 수요가 제주로 집중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1인당 이용금액을 보면 증감 폭이 더욱 크다.

2021년 국내 관광객 1인당 이용금액은 2019년에 비해 8.4% 증가했으나, 외국인 관광객을 포함하면 18.51%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연도별 제주 신용카드 이용금액
연도별 제주 신용카드 이용금액

[제주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외여행을 가지 못한 내국인 관광객들의 씀씀이가 코로나19 이후 더욱 커졌음을 보여주지만, 반대로 과거 외국인 관광객의 씀씀이가 전반적으로 국내 관광객보다 컸다는 것을 보여주는 셈이다.

제주도는 외국인 관광객 중 중국인 관광객이 대다수였던 점을 고려할 때 무사증 입국 중단 전에는 중국인 관광객이 제주지역 관광산업 활성화에 큰 영향을 미쳤으며, 코로나19 이후 이 공백이 극복되지 못한 것으로 보고 있다.

실제로 2019년 BC카드 외국인 전체 이용금액 중 중국인이 차지하는 비중은 82%에 달했다.

윤형석 제주도 미래전략국장은 "코로나19 관련 도내 소비 동향에 대한 면밀한 진단과 정책 수립에 빅데이터 분석이 효과적인 수단으로 활용될 수 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과 행정이 최적 대응할 수 있는 과학적 근거를 제시하고 이를 정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 보고서는 제주데이터허브(www.jejudatahub.net/report/serial/view/43)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