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진그룹 임원 인사…'한진가 3세' 조현민 ㈜한진 사장 승진

송고시간2022-01-12 14:24

beta

한진그룹 총수 일가 3세인 조현민 ㈜한진[002320] 부사장이 1년여 만에 사장으로 승진했다.

한진그룹은 지주회사와 그룹 계열사에 대한 2022년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12일 밝혔다.

한진그룹은 또 류경표 ㈜한진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해 지주회사인 한진칼 사장으로 임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영환경 악화 타개에 초점"…류경표 한진칼 사장 임명

한진칼
한진칼

[한진칼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한진그룹 총수 일가 3세인 조현민 ㈜한진[002320] 부사장이 1년여 만에 사장으로 승진했다.

한진그룹은 지주회사와 그룹 계열사에 대한 2022년 정기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조 사장은 2020년 한진칼[180640] 전무에서 한진 마케팅 총괄 임원으로 자리를 옮긴 뒤 그해 12월 부사장으로 승진했고, 1년여 만에 사장으로 고속 승진했다.

조현민 한진 부사장
조현민 한진 부사장

[한진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한진그룹은 또 류경표 ㈜한진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켜 지주회사인 한진칼 사장으로 임명했다. 류 사장은 그룹 전반의 핵심 물류사업에 대한 경쟁력과 재무건전성 강화, 기업지배구조 개선 등 폭넓은 성과를 낸 것으로 평가받는다.

이승범 대한항공[003490] 부사장은 한국공항[005430] 사장으로 승진 임명됐다.

한진그룹은 아울러 박병률 대한항공 상무를 진에어[272450] 전무로, 권오준 대한항공 상무를 정석기업 전무로 각각 승진 임명했다.

이번 승진 임명에 따라 류경표 한진칼 사장, 이승범 한국공항 사장, 박병률 진에어 전무, 권오준 정석기업 전무가 각각 각사의 신임 대표이사로 내정됐다.

㈜한진에서는 조 사장 승진과 함께 노삼석 부사장도 사장으로 승진했다. 이에 ㈜한진은 기존 노 사장과 류경표 사장의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노 사장의 단독 대표이사 체제가 된다.

한진그룹은 조 사장이 ㈜한진의 미래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만들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조 사장이 물류사업에 IOT(사물인터넷), AI(인공지능) 등 새로운 트렌드를 접목하고, 업계 최초로 물류와 문화를 결합한 '로지테인먼트'(Logistics + Entertainment)를 구축하기도 했다고 강조했다.

또한 친환경 물류 기반을 구축하고 이를 토대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실현하는 등의 성과도 도출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고 그룹은 전했다.

노 사장은 창사 이래 최대 실적 달성과 부산신항 컨테이너 터미널 신규 확보, 의약품 물류 서비스 기반 구축 등으로 제2의 성장 모멘텀을 확보하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다.

한국공항 유종석 전무와 진에어 최정호 전무는 각각 대한항공 부사장으로 승진됐다.

한진그룹은 이번 임원인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장기화된 경영 환경 악화를 타개할 수 있도록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는 데 초점을 뒀다고 설명했다.

대한항공에 대해서는 아시아나항공과의 기업결합심사 진행 경과에 따라 추후 임원 인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