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재난포털 기상특보 더보기

文 "3차 접종이 오미크론 피해 좌우"…사흘째 부스터샷 강조

송고시간2022-01-12 13:34

beta

문재인 대통령이 연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부스터샷)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초청 오찬간담회 모두발언에서 "(코로나19) 4차 유행이 진정돼 가고 있지만, 코로나의 완전한 극복을 위해서는 넘어야 할 아주 큰 고비가 남았다"며 "설 연휴와 맞물리며 오미크론 변이가 본격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4차 유행에서도 60대 이상 고령층의 3차 접종률이 높아지면서 위중증 환자 수와 사망자 수를 많이 진정시킬 수 있었다"며 "이제는 50대 이하의 3차 접종률이 오미크론 피해 정도를 좌우하는 관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설연휴 오미크론 증폭 위기감 반영…백신으로 억제력 확보 시도

"종교계 솔선수범 감사…백신 불신과 불안 해소에 마음 모아달라"

문재인 대통령,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
문재인 대통령,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1.12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연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3차 접종(부스터샷)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전파력이 강한 오미크론 변이가 조만간 국내에서 우세종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는 상황에서 국민들이 3차 접종을 얼마나 완료하느냐가 오미크론의 확산세를 가를 것이라는 판단에 따른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은 12일 청와대 본관에서 열린 7대 종단 지도자 초청 오찬간담회 모두발언에서 "(코로나19) 4차 유행이 진정돼 가고 있지만, 코로나의 완전한 극복을 위해서는 넘어야 할 아주 큰 고비가 남았다"며 "설 연휴와 맞물리며 오미크론 변이가 본격화할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이웃 일본을 비롯한 외국 사례들을 보면 오미크론 변이는 위중증으로 악화되는 비율은 낮아도 일단 우세종이 되고 나면 확진자 수가 단기간에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경향이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방역당국과 의료진이 최선을 다하고 있지만, 접종대상자가 3차 접종까지 빨리 마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4차 유행에서도 60대 이상 고령층의 3차 접종률이 높아지면서 위중증 환자 수와 사망자 수를 많이 진정시킬 수 있었다"며 "이제는 50대 이하의 3차 접종률이 오미크론 피해 정도를 좌우하는 관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서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1.12 seephoto@yna.co.kr

3차 백신 접종률을 최대한 높여야만 오미크론의 확산세를 그나마 억누를 수 있다는 것이다.

문 대통령은 그러면서 "백신 접종으로 인한 불신이나 불안을 해소하는 데 종교계의 역할이 크다"며 "접종 확대를 위해 마음을 모아달라"고 호소했다.

문 대통령은 "그동안 각 종단은 방역을 위해 중요한 행사를 연기하거나 취소하는 등 솔선수범하는 모습을 보였고 덕분에 이번 4차 유행에서는 종교시설 관련 감염이 크게 줄었다"며 "정부와 종교계 간 코로나 대응 실무 협의회를 하고 있다. 오미크론 고비를 잘 넘기도록 종교계가 힘을 모아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문 대통령이 '3차 접종 당부' 메시지를 낸 것은 연속으로 사흘째로, 그만큼 절박한 인식이 담긴 것이기도 하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0일 수석 보좌관 회의에서는 "오미크론이 우세종이 되기 전에 50대 이하의 3차 백신 접종이 완료되도록 최선을 다해야 한다"며 "단계적 4차 접종에 대해서도 빠르게 결론을 내려달라"고 언급했다.

11일에도 참모들에게 "아직 백신 3차 접종률이 낮은 50대 이하 국민들의 접종률을 높이는 것이 새 변이인 오미크론의 피해를 줄이는 데 있어서 관건"이라며 국민들의 적극적 참여를 끌어내달라고 지시했다.

문대통령,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
문대통령,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종교 지도자 초청 오찬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1.12 seephoto@yna.co.kr

hysup@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