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번 설에도 오지 마세요"…울릉 귀성객 운임 할인 안 해

송고시간2022-01-11 15:24

beta

경북 울릉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명절 귀성객에게 적용해 오던 여객선 운임 할인을 이번 설에 적용하지 않기로 했다.

11일 울릉군에 따르면 군은 매년 설과 추석 명절 기간에 내륙에서 울릉을 오가는 여객선을 타는 귀성객에게 선사 협조를 얻어 운임의 약 30%를 지원했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속해서 강화하고 사적 모임을 제한함에 따라 이번 설에는 귀성객 운임 할인을 지원하지 않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지난달 27일 울릉 사동항 설경
지난달 27일 울릉 사동항 설경

[울릉군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울릉=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울릉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명절 귀성객에게 적용해 오던 여객선 운임 할인을 이번 설에 적용하지 않기로 했다.

11일 울릉군에 따르면 군은 매년 설과 추석 명절 기간에 내륙에서 울릉을 오가는 여객선을 타는 귀성객에게 선사 협조를 얻어 운임의 약 30%를 지원했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정부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속해서 강화하고 사적 모임을 제한함에 따라 이번 설에는 귀성객 운임 할인을 지원하지 않기로 했다.

군이 귀성객 운임 지원을 하지 않은 것은 2020년 추석 때부터다.

김병수 군수는 "안전한 명절 나기를 위해 안타깝게도 이번 설 명절에도 귀성객 운임할인 지원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