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저녁잇슈]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송고시간2022-01-11 16:30

beta

미국에서 유전자를 조작한 돼지의 심장을 말기 심장질환 환자에게 이식하는 수술이 세계 최초로 시행됐습니다.

회삿돈 2천215억원을 횡령한 오스템임플란트 직원 이모(45) 씨의 아버지(69)가 실종돼 경찰이 수색에 나섰습니다.

북한이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하는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지 엿새 만에 또다시 무력시위에 나섰습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저녁잇슈]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 1

[저녁잇슈]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 2

[저녁잇슈]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 3

[저녁잇슈]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 4

[저녁잇슈] 2022년 1월 11일 화요일 - 5

● 사람 몸에서 '돼지 심장' 뛴다…미국서 첫 이식 수술

미국에서 유전자를 조작한 돼지의 심장을 말기 심장질환 환자에게 이식하는 수술이 세계 최초로 시행됐습니다. 성공 여부를 판단하기에는 아직 이르지만 환자는 수술 후 사흘째 회복 중이며 이식된 장기는 사람 심장처럼 정상적으로 작동하고 있다고 외신들이 전했습니다.

● 오스템임플란트 횡령 직원 부친 극단적 선택 암시 글 남기고 실종

회삿돈 2천215억원을 횡령한 오스템임플란트 직원 이모(45) 씨의 아버지(69)가 실종돼 경찰이 수색에 나섰습니다. 경찰은 오늘 오전 이 씨의 아버지가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글을 남겼으며 행방이 묘연한 상태라는 신고를 가족으로부터 접수했습니다. 앞서 경찰은 전날 압수수색을 통해 아버지의 주거지에서 1kg짜리 금괴 254개를 압수했습니다.

● 북한, 엿새 만에 또 탄도미사일 발사…"사거리 700km·고도 60km·마하 10"

북한이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하는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지 엿새 만에 또다시 무력시위에 나섰습니다. 합동참모본부는 오늘 오전 자강도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북한 미사일의 "비행거리는 700km 이상, 최대고도는 약 60km, 최대속도는 마하 10 내외"라고 밝혔습니다.

● "멸공 언급 그만" 반나절 만에…정용진, '멸공' 대신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북한이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발사했다는 기사를 캡처해 올리며 '○○'라고 적었습니다. 자신의 '멸공' 관련 발언을 둘러싼 논란이 정치권으로까지 번지고 신세계그룹 주가가 급락하면서 관련 발언을 더는 하지 않겠다고 선언하며 수습에 나선 지 반나절만입니다. 그는 또 본인과 신세계그룹 계열사에 대한 불매운동 관련 이미지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유했습니다.

● 내일 강추위에 한파특보 확대…제주 비 또는 눈

내일은 기온이 더 떨어지면서 강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경기 북부와 강원내륙·산지에서 아침 기온이 영하 15도 이하, 그 밖의 중부지방은 영하 10도 이하로 내려가는 곳이 많아 한파특보가 확대·강화될 수 있습니다. 아침 최저기온은 -17∼-2도, 낮 최고기온은 -4∼5도로 예보됐습니다. 오전까지 전라 서해안과 제주도에는 가끔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김지효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