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작년 주식 액면변경 상장사 37개사…전년 대비 27.6% 증가

송고시간2022-01-11 09:35

beta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상장법인 중 액면을 변경한 회사가 총 37개로, 전년(29개) 대비 27.6%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해 상장법인 중 액면을 변경한 회사가 총 37개로, 전년(29개) 대비 27.6% 증가했다고 11일 밝혔다.

시장별로 유가증권시장 상장사가 14개, 코스닥시장 상장사가 23개였다.

유형별로 보면 22개사가 주식거래의 유동성 강화를 위해 액면분할을 했고 15개사가 기업 이미지 제고를 위해 액면병합을 했다.

액면분할은 주식의 액면가액을 일정 비율로 분할해 주식 수를 증가시키는 것이고, 액면병합은 액면분할의 상대적 개념으로 액면가가 적은 주식을 합쳐 액면가를 높이는 것을 말한다.

액면분할 회사 중에는 1주당 액면금액을 500원에서 100원으로 액면분할한 회사가 9개사(40.9%)로 가장 많았다.

액면병합 회사 중에는 500원에서 5천원으로 병합한 회사가 2개였고, 500원에서 1천원으로, 200원에서 1천원으로, 200원에서 500원으로 병합한 회사 등도 있었다.

작년 12월 말 기준으로 증권시장에는 1주당 100원, 200원, 500원, 1천원, 2천500원, 5천원 등 6종류의 액면금액과 무액면주식이 유통되고 있다.

예탁원은 "시장에 다양한 액면금액의 주식이 유통돼 주가의 단순비교가 어렵다"면서 "투자할 때 세심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최근 5년간 상장법인 액면변경 현황
최근 5년간 상장법인 액면변경 현황

[한국예탁결제원 제공]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