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택 시민단체 "청탁금지법 위반 시의원 즉각 징계해야"

송고시간2022-01-10 17:14

beta

경기 평택지역 시민단체인 평택시민재단은 10일 성명을 내고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시의원을 즉각 징계하라고 평택시의회에 요구했다.

평택시민재단은 "무소속 이해금 시의원은 직권을 남용해 소관 업무와 관련된 기관을 상대로 보험 계약 등 영리 행위를 하고, 직무와 연관성 있는 사람들로부터 향응 접대를 받았다"며 "이해충돌 금지법과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것은 물론, 평택시의회 윤리강령을 위반한 만큼 시의회의 즉각적인 징계 절차 돌입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2019년 10월 임시회에서 '평택역 인근 집창촌을 특화 거리로 만들자'는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켜 민주당을 탈당한 이 의원은 지난해 대한노인회 평택지회 관계자들로부터 고가의 식사 접대를 받고, 보험 상품을 판매한 사실이 알려져 청탁금지법 위반 논란이 제기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평택시의회
평택시의회

[촬영 안 철 수]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평택지역 시민단체인 평택시민재단은 10일 성명을 내고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시의원을 즉각 징계하라고 평택시의회에 요구했다.

평택시민재단은 "무소속 이해금 시의원은 직권을 남용해 소관 업무와 관련된 기관을 상대로 보험 계약 등 영리 행위를 하고, 직무와 연관성 있는 사람들로부터 향응 접대를 받았다"며 "이해충돌 금지법과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것은 물론, 평택시의회 윤리강령을 위반한 만큼 시의회의 즉각적인 징계 절차 돌입을 요청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 의원에 대한 징계를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한 지 한 달이 지났지만 평택시의회는 지금까지 윤리특위조차 소집하지 않고 있다"며 "시의회가 계속해서 비리 시의원에 대한 제 식구 감싸기식 구태를 보인다면 시민들은 잊지 않고 심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평택노인회, 이해금 시의원 음식 접대 영수증
평택노인회, 이해금 시의원 음식 접대 영수증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앞서 2019년 10월 임시회에서 '평택역 인근 집창촌을 특화 거리로 만들자'는 발언으로 물의를 일으켜 민주당을 탈당한 이 의원은 지난해 대한노인회 평택지회 관계자들로부터 고가의 식사 접대를 받고, 보험 상품을 판매한 사실이 알려져 청탁금지법 위반 논란이 제기됐다.

이에 이 의원은 한 인터넷 언론사를 통해 "시민과 평택노인회 관계자, 동료 의원들에게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며 공개 사과했다.

이해금 시의원이 영업 담당자로 적힌 보험 계약서
이해금 시의원이 영업 담당자로 적힌 보험 계약서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