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케플러, 데뷔 음반 초동 20만장 넘어…"역대 걸그룹 1위"

송고시간2022-01-10 09:34

beta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걸스플래닛 999 : 소녀대전'을 통해 결성된 걸그룹 케플러(Kep1er)가 데뷔 일주일 만에 20만장이 넘는 음반 판매고를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10일 소속사 웨이크원과 스윙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3일 발매한 케플러의 '퍼스트 임팩트'(FIRST IMPACT) 음반의 초동 기록(첫 주 판매량)은 한터차트 기준으로 20만 장을 넘어섰다.

소속사는 "이번 초동 성적은 역대 걸그룹 데뷔 앨범의 초동 기록 중 1위"라며 "2021년과 2022년 데뷔한 신인 그룹을 통틀어서도 가장 많은 판매량"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걸그룹 케플러
걸그룹 케플러

[웨이크원·스윙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엠넷 오디션 프로그램 '걸스플래닛 999 : 소녀대전'을 통해 결성된 걸그룹 케플러(Kep1er)가 데뷔 일주일 만에 20만장이 넘는 음반 판매고를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10일 소속사 웨이크원과 스윙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3일 발매한 케플러의 '퍼스트 임팩트'(FIRST IMPACT) 음반의 초동 기록(첫 주 판매량)은 한터차트 기준으로 20만 장을 넘어섰다.

케플러는 데뷔 첫날인 지난 3일에만 15만 장 이상의 판매고를 기록한 바 있다.

소속사는 "이번 초동 성적은 역대 걸그룹 데뷔 앨범의 초동 기록 중 1위"라며 "2021년과 2022년 데뷔한 신인 그룹을 통틀어서도 가장 많은 판매량"이라고 설명했다.

케플러의 첫 음반은 음원 차트에서도 상위권에 올랐다.

'퍼스트 임팩트'는 발매 직후 일본, 인도, 베트남 등 등 11개국에서 아이튠즈 전체 장르 차트 1위에 올랐으며, K팝 장르 부문에서는 총 23개국에서 1위를 기록했다.

케플러는 꿈을 잡았다는 의미의 'Kep'과 아홉 명의 소녀가 하나로 모여 최고가 되겠다는 뜻의 숫자 '1'을 합친 의미를 담은 그룹이다. 한국·중국·일본 출신 멤버 9명으로 구성됐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