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BTS, 日 베스트 앨범 판매량 100만장 넘어…보아 이후 16년 만(종합)

송고시간2022-01-06 10:57

beta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일본에서 발표한 베스트 앨범의 누적 판매량이 100만 장을 넘어서며 또 한 번 기록을 세웠다.

BTS는 2019년 일본에서 발표한 싱글 '라이츠/보이 위드 러브'(Lights/Boy With Luv)가 100만장 이상 출하돼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밀리언' 인증을 받았지만, 이번에는 앨범 판매량 기준으로 100만장을 넘어섰다.

오리콘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BTS의 소식을 전하며 "앨범 부문에서 해외 아티스트가 밀리언(100만장) 기록을 달성한 것은 보아 이후 16년 7개월 만"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해외 가수로 14번째 '밀리언'…"해외 남성 아티스트로도 퀸 이후 처음"

그룹 방탄소년단(BTS)
그룹 방탄소년단(BTS)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일본에서 발표한 베스트 앨범의 누적 판매량이 100만 장을 넘어서며 또 한 번 기록을 세웠다.

6일 일본 오리콘이 발표한 '주간 앨범 랭킹' 최신 차트에 따르면 'BTS, 더 베스트(THE BEST) 음반은 지난해 12월 27일부터 이달 2일까지 한 주간 3천 장 판매됐다.

이를 반영한 'BTS, 더 베스트'의 누적 판매량은 총 100만2천 장으로, '주간 앨범 랭킹' 차트를 기준으로 100만 장 이상 팔린 14번째 해외 아티스트가 됐다.

BTS의 이번 기록은 국내 아티스트로서 의미 있는 성과다.

그간 앨범 판매량을 기준으로 오리콘 집계에서 '밀리언셀러'를 달성한 한국 가수는 보아 뿐이었다.

'아시아의 별' 보아는 2003년 일본에서 발표한 2집 '발렌티'(VALENTI)와 2005년 베스트 앨범 '베스트 오브 솔'(BEST OF SOUL)이 각각 100만장 이상 팔린 바 있다.

BTS는 2019년 일본에서 발표한 싱글 '라이츠/보이 위드 러브'(Lights/Boy With Luv)가 100만장 이상 출하돼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밀리언' 인증을 받았지만, 이번에는 앨범 판매량 기준으로 100만장을 넘어섰다.

오리콘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BTS의 소식을 전하며 "앨범 부문에서 해외 아티스트가 밀리언(100만장) 기록을 달성한 것은 보아 이후 16년 7개월 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해외 남성 아티스트가 발표한 앨범의 누적 판매량이 100만 장을 기록한 것은 2004년 밴드 퀸(Queen) 이후 17년 9개월 만"이라고 덧붙였다.

BTS, 제63회 일본 레코드대상 '특별 국제음악상' 수상
BTS, 제63회 일본 레코드대상 '특별 국제음악상' 수상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일본의 음악 시상식인 일본 레코드대상에서 2년 연속 '특별 국제음악상' 트로피를 거머쥐었다고 소속사 빅히트뮤직이 31일 밝혔다. 사진은 트로피 들고 기념 촬영하는 방탄소년단. 2021.12.31
[일본 레코드대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오리콘 집계 기준으로 단일 앨범이 100만장 이상 팔린 해외 남성 아티스트는 마이클 잭슨, 본 조비, 스캣맨 존, 비틀스, 퀸 등이다.

'BTS, 더 베스트'는 2017년부터 약 4년간 일본에서 낸 싱글과 앨범 수록곡 등을 모아 발표한 앨범이다.

앨범에는 '필름 아웃'(Film out), '유어 아이즈 텔' 등 일본 오리지널 곡과 기존 히트곡의 일본어 버전 등 23곡이 수록됐으며 발매 초반부터 큰 인기를 끌었다.

발매 첫 주에만 78만2천 장 팔려 당시 주간 앨범 랭킹(6월 28일 자) 1위로 직행한 바 있다. 해외 남성 아티스트의 첫 주 판매량만 따졌을 때 역대 최고치이다.

지난달 22일 오리콘이 발표한 연간 자료를 봐도 이 음반은 지난해 99만3천 장이 팔려 2021년 기준으로 일본에서 판매된 모든 앨범 중 1위를 차지했다. 해외 그룹이 연간 앨범 차트 1위를 기록한 것은 처음이다.

해외 아티스트로는 1984년 마이클 잭슨의 명반 '스릴러'(Thriller) 이후 37년 만이기도 하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