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F-35A, 동체착륙 전 '쿵' 소리나며 이상…한때 통신도 두절"

송고시간2022-01-05 17:17

beta

바퀴가 펴지지 않아 서산기지에 동체 착륙한 스텔스 전투기 F-35A가 비상착륙 직전 한때 통신까지 두절될 정도로 긴박한 상황에 놓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공군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45분께 F-35A를 몰고 훈련 중이던 조종사 배 모 소령은 계기판에 여러 가지 문제가 생긴 것을 감지했다.

"저고도 항법 중 '쿵'하는 소리와 함께 항공기 이상을 느껴서, (조종사가) 항공기를 안전고도로 취하면서 엔진기기를 점검하니까, 조종관과 엔진만 정상이었고 나머지 모든 장비는 작동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공군 참모차장, 국방위서 긴박했던 상황 전해…"조종사가 동체착륙 판단해 보고"

F-35A
F-35A

지난해 10월 18일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국제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21'(서울 ADEX) 프레스데이 행사에 전시된 F-35A 전투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바퀴가 펴지지 않아 서산기지에 동체 착륙한 스텔스 전투기 F-35A가 비상착륙 직전 한때 통신까지 두절될 정도로 긴박한 상황에 놓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공군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45분께 F-35A를 몰고 훈련 중이던 조종사 배 모 소령은 계기판에 여러 가지 문제가 생긴 것을 감지했다.

신옥철 공군참모차장(중장)이 이날 국회 국방위원회에 출석해 전한 당시 상황은 이렇다.

"저고도 항법 중 '쿵'하는 소리와 함께 항공기 이상을 느껴서, (조종사가) 항공기의 안전고도를 취하면서 엔진기기를 점검하니까, 조종간과 엔진만 정상이었고 나머지 모든 장비는 작동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기지와의 통신도 처음에는 되지 않다가 "(전투기의) 백업 통신을 작동시켜서 조종사가 통신했고, 이 장비로 비상착륙을 선포하고 서산기지로 (간 것)"이라고 설명했다.

F-35A는 탑재된 모든 센서의 정보가 하나로 융합 처리된 첨단 전투기로, 항공전자계통 이상이 발생하면서 랜딩기어(착륙장치)를 포함한 사실상 모든 전자계통 장비가 작동하지 않은 것이다.

실제 전투기의 '네비게이션' 격인 항법 장치도 되지 않아 조종사가 전투기 위치도 인지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다고 공군 관계자는 전했다.

공군 17전투비행단 비행대장이기도 한 배 소령이 선택한 건 지상의 '해안선'을 따라 이동하는 것이었다고 한다. 동체착륙이 아닌 비상탈출 상황 시 전투기가 추락해 내륙에 떨어지는 상황을 방지하기 위해 바다 쪽을 따라 비행했다는 것이다.

동체착륙도 그가 직접 결심했다고 한다.

신 차장은 "항공기 상태가 안 좋아 그 상황에서 가장 인접 기지인 서산기지로 착륙 결심을 했다"며 "조종사가 판단해 동체착륙을 하겠다고 작전사에 통보했다"고 설명했다.

동체 착륙은 착륙장치가 작동이 안 될 때 비행기의 동체를 직접 활주로에 대어 착륙하는 방식이다. '배꼽 착륙'이라고도 한다.

이를 위해선 마찰열에 의한 화재 발생에 대비해 공중에서 연료를 최대한 비워야 한다. 아울러 기체를 최대한 수평으로 유지한 채 속도를 줄여 활주로에 닿도록 해야 하는 등 고난도 조종 기술이 필요하다.

신 차장은 "조종사가 교관 자격이 있고, 비행 스킬이 높은 편"이라며 "정신상태도 훌륭하다"고 말했다.

위기 상황에서 기지를 발휘한 조종사의 판단에 전날 동체착륙 성공은 F-35A가 한국을 포함한 해외에 판매된 이후 첫 사례로 기록됐다.

이에 김병주 의원은 "공군 조종사의 능력과 군인정신 등이 아주 높게 평가된다", "목숨을 걸고 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배 소령은 착륙 후 다친 곳 없이 조종석에서 내렸지만, 만약의 상황을 고려해 정밀 신체검사를 받았는데 특이사항 없이 건강한 상태라고 신 차장은 전했다.

이어 "현재 항공안전단을 중심으로 해서 미측 기술요원들과 협조해 (원인을) 조사 중"이라며 "한 달에서 한 달 반 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shin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pI_vH-WhAsg

F-35A
F-35A

지난 2019년 10월 서울공항에서 열린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서울 ADEX 2019) 개막식에서 F-35가 시범 비행을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