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정위, '하도급대금 미지급' 광고대행업체 메가브랜딩 제재

송고시간2022-01-06 06:00

beta

공정거래위원회는 하도급대금을 지급하지 않은 광고대행업체 메가브랜딩에 시정명령을 내린다고 6일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메가브랜딩은 2018년 9월 하도급업체(수급사업자)에 청주사직 쌍용예가 아파트 분양을 위한 광고 대행 용역을 위탁했다.

공정위는 메가브랜딩에 향후 재발 방지, 미지급한 하도급대금과 이에 대한 지연이자 1천144만여원 지급을 명령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공정거래위원회
공정거래위원회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공정거래위원회는 하도급대금을 지급하지 않은 광고대행업체 메가브랜딩에 시정명령을 내린다고 6일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메가브랜딩은 2018년 9월 하도급업체(수급사업자)에 청주사직 쌍용예가 아파트 분양을 위한 광고 대행 용역을 위탁했다.

이후 하도급업체가 같은 해 11월 용역 수행을 마쳤는데도 메가브랜딩은 하도급대금 2천511만여원을 주지 않았다.

하도급법은 원사업자가 목적물 수령 후 60일 이내에 하도급업체에 하도급대금을 지급하도록 규정한다.

이에 공정위는 메가브랜딩에 향후 재발 방지, 미지급한 하도급대금과 이에 대한 지연이자 1천144만여원 지급을 명령했다.

bo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