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난해 제주공항 국내선 항공편 코로나19 이전보다 증가

송고시간2022-01-04 18:14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속에도 지난해 제주국제공항의 국내선 항공기 운항 편수가 코로나19 이전보다 오히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4일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공항 국제선과 국내선 출발·도착 여객 수는 총 2천586만1천25명으로 집계됐다.

2020년 2천106만8천311명보다 22.7% 증가했지만,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3천136만8천745에는 미치지 못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1년 16만1천720편 운항…2019년보다 1.5% 늘어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속에도 지난해 제주국제공항의 국내선 항공기 운항 편수가 코로나19 이전보다 오히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국제공항 이용하는 관광객들
제주국제공항 이용하는 관광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4일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지난해 제주공항 국제선과 국내선 출발·도착 여객 수는 총 2천586만1천25명으로 집계됐다.

2020년 2천106만8천311명보다 22.7% 증가했지만,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3천136만8천745에는 미치지 못했다.

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제주공항의 국제선 운항이 중단된 데 따른 것이다.

제주공항 국제선은 2020년 2월 무사증 입국제도가 중단된 이후 사실상 운영을 멈춘 상태다.

2019년 국제선 출발·도착 여객 수는 266만8천53명으로, 코로나19 발생 이후 2020년 28만2천798명, 2021년 4천781명 등 각각 89.4%, 99.8% 줄었다.

제주국제공항
제주국제공항

[연합뉴스 자료사진]

반면 국내선 출발·도착 여객 수는 2019년 2천870만692명, 2020년 2천78만5천513명, 2021년 2천585만6천408명으로 다소 차이는 있지만 큰 변동은 없었다.

사실상 내국인 관광객 등이 항공 수요를 이끈 셈이다.

특히, 해외여행이 끊기자 제주 여행수요가 증가하면서 국내선 항공기 운항 편수는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뛰어넘었다.

지난해 제주공항 국내선 출발·도착 운항 편수는 16만1천720편으로 2019년 15만9천415, 2020년 13만6천621편보다 각각 1.5%, 18.4% 늘었다.

이는 항공사들이 국내선 수요가 증가하면서 경쟁적으로 항공기 운항 편수를 늘렸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